2020.02.10 (월)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4.3℃
  • 연무서울 0.6℃
  • 박무대전 1.7℃
  • 연무대구 4.0℃
  • 연무울산 4.9℃
  • 박무광주 1.3℃
  • 맑음부산 3.7℃
  • 구름많음고창 0.3℃
  • 연무제주 10.4℃
  • 구름조금강화 -0.1℃
  • 흐림보은 0.2℃
  • 맑음금산 -0.2℃
  • 구름조금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2.9℃
  • 구름많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한국문화연예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넷플릭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다큐멘터리 "셰프의 테이블3"을 통해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린 사찰 음식의 대가 정관 스님이 지난 5일,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 출연했다.

매회 각 분야의 셀럽들을 초대해 다양한 토크를 나눠온 이동욱은 정관 스님을 만나 사찰 음식, 음식의 의미 등에 관해 이야기 나눴다.

●사찰 음식의 대가, 정관 스님이 ‘샤론 스톤’으로 불린 사연
정관 스님은 호스트 이동욱이 사찰 음식에 대한 설명을 부탁하자 ‘수행을 하기 위해 먹는 음식’이라 답하며, 특히 한식과 다른 점을 자세히 설명했다. 호스트 이동욱은 아랍 에미리트, 독일 등 세계 각국을 다니며 한국의 사찰 음식을 알리고 있는 정관 스님에게 전 세계인들이 유독 ‘한국의 사찰 음식’에 열광하는 이유에 대해 물었다. ‘철학자 셰프(2015 뉴욕 타임즈)’, ‘서양 최고 요리사들에게 영감을 준다(2016 영국 가디언)’ 등 외신의 극찬을 받으며 ‘음식 외교’에 앞장서고 있는 스님의 답변은 무엇이었을까?

● 이동욱X장도연, 사찰 음식에 반하다
호스트 이동욱은 전남에 있는 천진암을 찾아 스님과 더 심도 깊은 이야기를 이어갔다. 두 사람은 정월 대보름을 앞두고 음식 준비를 함께했는데, 정관 스님은 ‘식재료가 가진 맛과 향을 최대한 끄집어내야 한다’, ‘음식은 레시피가 아닌 마음으로 하는 것’이라며 자신의 철학을 앞세운 조리법을 공개했다. 음식을 준비하는 동안 스님과 이동욱은 예상치 못한 케미를 보여주기도 했는데, 펄펄 끓는 물에서 막 건진 시금치를 맨손으로 만져야 하는 상황이 오자, 태연한 모습을 보인 스님과 달리 괴로워하는 이동욱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음식을 통해 깨달음을 얻는 정관 스님과의 이야기는 지난 5일 밤 10시,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골목식당, 다른 식당들 돈 거저 버는 거 아냐 백종원의 일침, 8.4 ‘최고의 1분’
(굿모닝베트남미디어) 20번째 골목 ‘홍제동 문화촌’ 마지막 편을 방송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변함없는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평균 시청률 1부 6.2%, 2부 7.5%를 기록해 동시간대 1위를 굳건히 지켰고, 주요 광고 관계자들의 중요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은 3%(이하 수도권 가구 시청률, 2부 기준)로 역시 동시간대 1위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홍제동 문화촌’ 편의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됐다. 감자탕집은 백종원의 조언대로 ‘바쿠테’를 참고한 점심 한정메뉴 ‘돼지등뼈갈비탕’에 도전했다. 아들 사장님은 자신이 내놓은 메뉴에 부끄러워하면서도 의욕적인 모습을 보였다. ‘미리투어단’으로 등장한 육중완 밴드에게 신메뉴에 대한 스토리텔링까지 나섰고, ‘감자탕 마니아’ 육중완은 “우리나라에 이런 맛이 있었냐”며 놀라워했다. 이어 “내가 생각보다 미식가다. 이 동네 술꾼들 다 오겠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어제도 치킨을 먹었다”는 래퍼 그레이와 우원재도 미리투어단으로 등장해 ‘레트로 치킨집’을 방문했다. ‘홍갈비치킨’을 먹게 된 그레이는 “매운 걸 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