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4 (금)

  • 흐림동두천 4.8℃
  • 구름많음강릉 8.1℃
  • 박무서울 3.3℃
  • 박무대전 4.3℃
  • 박무대구 5.5℃
  • 박무울산 7.5℃
  • 박무광주 5.4℃
  • 박무부산 9.5℃
  • 구름많음고창 4.1℃
  • 흐림제주 11.7℃
  • 구름조금강화 1.7℃
  • 흐림보은 2.1℃
  • 흐림금산 2.9℃
  • 구름많음강진군 5.0℃
  • 흐림경주시 5.2℃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한국문화연예

하이에나, 주지훈X전석호, 질투와 우정 사이...투닥투닥 브로맨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하이에나’ 주지훈과 전석호의 절친인 듯, 절친 아닌, 절친 같은 케미를 보여준다.

오는 2월 21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는 머릿속엔 법을, 가슴속엔 돈을 품은 변호사들의 하이에나식 생존기를 그린 드라마다. 최고의 스타 PD 장태유 감독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흥행 배우 김혜수, 주지훈의 만남으로 일찌감치 드라마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무엇보다 돈만 좇아온 잡초 같은 변호사 정금자(김혜수 분)와 엘리트의 길만 걸어온 화초 같은 변호사 윤희재(주지훈 분)의 캐릭터 플레이가 예고되며 예비 시청자의 기대감을 한껏 상승시킨다. 특히 주지훈이 맡은 윤희재는 대한민국을 움직이는 거대 로펌 송&김의 에이스 변호사로서의 카리스마와 고고한 자존심에서 나오는 섹시함으로 안방극장 1열의 여심을 저격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가기혁(전석호 분)이 극 중 윤희재의 유일한 친구라 소개돼 호기심을 유발한다. 가기혁은 윤희재의 연수원 동기로서 송&김에서도 함께 일하고 있는 동료다. 가기혁은 자신의 정치력을 바탕으로 친구 윤희재를 돕다가도, 엘리트인 그에게 묘한 질투도 느낀다. 윤희재 역시 자신에게 관심이 많은 가기혁을 귀찮아하면서도, 누구보다 그를 믿고 의지한다. 이처럼 우정과 질투 사이를 오가는 두 변호사의 투닥투닥 귀여운 케미가 드라마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하이에나' 측은 "우리 드라마는 각각 캐릭터들이 살아 숨 쉬는 드라마다. 이에 캐릭터들이 서로 만나 펼치는 케미스트리가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다. 극 중 윤희재와 가기혁의 관계는 같은 로펌 동료이자, 친구이자, 질투의 대상으로 그려질 예정이다"며 "실제 주지훈과 전석호는 전작 '킹덤'에서의 인연을 바탕으로 완벽한 시너지를 내고 있다. 두 배우가 차진 연기력으로 그려낼 입체적인 친구 관계를 기대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들이 펼치는 매력 만점 캐릭터 플레이에 빠져들 수 있는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는 '스토브리그' 후속으로 오는 2월 21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6시 내고향 - 가수 전영록, 경남 통영에서 제 2의 하숙 생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 섬마을 하숙생 전영록, 하숙집을 옮긴 까닭은? KBS 6시 내고향 ‘섬마을 하숙생’의 주인공 전영록이 보금자리를 옮겼다. 경남 통영시 ‘연화도’ 라는 섬마을 이장님이 직접 편지를 써서 초대한 것. 배를 타고 한 시간을 들어가야 만날 수 있는 연화도는 풍광이 아름다울 뿐 아니라 각종 가두리양식이 활성화 돼 있어 해산물도 풍부하다. 주민들의 환대를 받으며 찾아간 이장님 집에는 생각지도 못한 하숙집이 기다리고 있는데! 바로 아궁이에 불을 지펴 난방을 하는 100년 넘은 한옥-. 삼대가 거쳐 살아왔을 뿐 아니라 이장님이 태어나고 자란 소중한 공간이기도 하다는데... 한 가족의 역사가 담긴 아늑한 고택, 섬 한가운데 위치한 산골짜기 작은 집에서 전영록의 섬마을 하숙 생활 2막이 열렸다. ● 한층 더 강화된 자급자족 방식, 섬마을 하숙생의 앞날은? 연화도에서의 하숙 생활은 조금 더 험난해졌다. 뒷산에 올라 나물을 캐는가 하면 직접 땔감을 구해 아궁이에 불을 지펴야 한다. 기타 대신 지게를 지고, 악보에 악상을 그리는 대신 흙 밭에 호미질을 해야 하는 전영록. 하지만 직접 캔 엉겅퀴와 나물로 만든 저녁 밥상은 그야말로 환상적이라는데! 하지만 식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