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화)

  • 맑음동두천 -11.2℃
  • 맑음강릉 -4.2℃
  • 맑음서울 -8.3℃
  • 박무대전 -7.0℃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4.4℃
  • 구름많음광주 -1.1℃
  • 맑음부산 -3.7℃
  • 흐림고창 -0.6℃
  • 흐림제주 4.1℃
  • 맑음강화 -7.4℃
  • 맑음보은 -10.4℃
  • 맑음금산 -5.7℃
  • 흐림강진군 0.4℃
  • 맑음경주시 -4.5℃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베트남

2020년 GDP 성장률이 7년 만에 최저치로 떨어질 수 있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심각성은 올해 베트남의 GDP 성장을 5.96퍼센트로 끌어내릴 것 같다.

코비드-19 전염병이 2분기에 포함된 것으로 추정된다면  2013년 이후 가장 낮은 성장률이 예상된다고 수요일 기획투자부가 발표했다.

 

1분기 중 발병률인 경우 6.25%로 추정돼 지난해 7.02%에 비해 여전히 감소세다. 두 시나리오 모두는 성장은 목표치인 6.8%를 충족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된다. 재경부는 또 물가상승률이 목표치인 4%에 비해 3.96% 즉 4.86%에 이를 수 있다고 전망했다.

 

기획부의 최근 전망치는 지난주 전망했던 6.09%보다 낮다. 그러나 그것은 또한 전염병 속에서 경제를 활성화시키기 위한 정부의 개입으로 예측이 바뀔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베트남의 주요 산업들은 올해 코비드-19 전염병으로 큰 타격을 입을 것 같다.

 

베트남 관광자문위원회는 70~150억 달러의 수익 손실을 추산했다.

 

베트남 민간 항공국에 따르면 400편이 넘는 베트남-중국 항공편의 취소로 국내 항공사들은 4억3050만 달러의 손실을 보고했다. 
 

2017-2019년 베트남의 연간 GDP 성장은 6.8%를 넘어 아세안 경제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국가 중 하나였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섬유기업 렌징, 지속가능한 섬유 산업 구축 위한 새로운 텐셀 모달 섬유 공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오스트리아 섬유기업 렌징 그룹이 에코 퓨어 기술로 더욱 친환경적인 모달 섬유 생산을 강화한다고 발표했다. 에코 퓨어 기술이 적용된 텐셀™ 모달 섬유는 현존하는 모달 섬유 중 가장 환경적 책임이 높은 옵션에 속한다. 펄프와 섬유에 적용되는 완전 무염소 표백 기법은 클린 모달 섬유 생산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해당 기법을 통해 생산된 섬유는 기존의 방식으로 표백된 텐셀™ 모달 섬유보다 한층 더 높은 부드러움을 제공하며 속옷, 라운지웨어, 침구류 소재로 적합하다. 에코 퓨어 기술은 라이프사이클 내내 높은 환경표준을 충족하는 제품 및 서비스에 부여되는 친환경 인증인 EU 에코라벨을 보유하고 있으며 친환경 생산 프로세스를 특징으로 한다. 에코 퓨어 기술이 적용된 텐셀™ 모달 섬유는 오스트리아에서만 생산되며, 중유럽 및 동유럽의 친환경 숲에서 자란 너도밤나무 목재를 사용한다. 플로리안 휴브랜드너 렌징 텍스타일의 글로벌 사업 부문 부사장은 “셀룰로오스 섬유 기술과 친환경 생산 공정의 지속적인 혁신은 섬유 벨류 체인 전반에 걸쳐 보다 지속가능한 섬유의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많은 기업들이 제품 품질을 향상시키고, 지속가능한 경영을 개선

문화연예

더보기
‘하이에나’ 인물관계도 공개, 김혜수vs주지훈 ‘한눈에 보는 세력 다툼’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하이에나’ 김혜수 주지훈의 진흙탕 싸움, 이들의 전쟁터가 공개된다. 오는 2월 21일, 2020년 상반기 최고 기대작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가 시청자를 찾아온다. 이름만 들어도 설레는 조합 김혜수와 주지훈이 180도 다른 삶을 살아온 변호사들로 분해 서로 물고, 뜯고, 찢는 전쟁 같은 케미스트리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이들의 대결 구도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인물 관계도가 공개됐다. 인물관계도를 통해 정글만큼 치열한 법조계의 세력 다툼이 예고되며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먼저 가장 크게 그려진 충 법률사무소의 정금자(김혜수 분)과 법무법인 송&김 파트너 변호사 윤희재(주지훈 분)의 대치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나란히 배치된 사진만으로도 막상막하 카리스마가 뿜어져 나오며 이들의 치열한 대결을 예상하게 한다. 이어 윤희재가 소속된 법무법인 송&김의 인물들이 보인다. 제일 꼭대기를 지키고 있는 송&김 대표 송필중(이경영 분), 김민주(김호정 분)부터 막내 주니어어쏘 변호사 나이준(정지환)까지. 거대한 규모와 조직화된 서열이 극 중 대한민국 최대 로펌 송&김의 위엄을 느끼게 한다.반면 충 법률사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