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3.0℃
  • 맑음서울 10.1℃
  • 맑음대전 10.0℃
  • 맑음대구 12.3℃
  • 맑음울산 11.5℃
  • 구름조금광주 10.2℃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10.7℃
  • 맑음제주 12.1℃
  • 맑음강화 7.9℃
  • 맑음보은 6.6℃
  • 맑음금산 11.9℃
  • 구름조금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9.4℃
  • 맑음거제 10.9℃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가와사키중공업, 태평양시멘트로부터 신형 시멘트 폐열 발전 설비 수주

새로 개발한 VEGA 보일러, 일본 국내에서 처음 채용

(굿모닝베트남미디어) 가와사키중공업이 태평양시멘트주식회사로부터 사이타마공장용 시멘트 폐열발전 설비 신설 공사를 수주했습니다.

이 설비의 발전 출력은 약 8MW(정격 7,850kW)이며 2022년 9월 가동을 예정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수주한 설비는 시멘트 제조의 소성 공정에서 발생하는 배기가스의 열을 회수하여 발전을 실시함으로써 공장의 에너지 절약을 실현한 것으로 배열 회수 보일러와 증기 터빈 발전기 설비 등으로 구성됩니다. 당사는 설계 및 장비의 공급 · 설치 공사 · 시운전지도를 담당하며 배열 회수 보일러에는 새로 개발한 VEGA(베가) 보일러가 일본 국내에서 처음으로 채용되었습니다.

해당 업계의 리더로서 글로벌 사업을 전개하는 태평양시멘트는 이산화탄소의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시멘트 제조 공정에서 발생하는 열을 이용하는 폐열 발전 설비 도입을 적극적으로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번 수주는 태평양시멘트에 의한 엄격한 심사에서 새로 개발된 VEGA 보일러의 성능 및 경제성이 높게 평가된 것으로 이를 통해 고객사 공장 전체에 폐열발전 설비의 설치가 완료됩니다.

세계적으로 지구온난화 방지 대책이 시급한 가운데 시멘트 폐열발전 설비를 비롯한 에너지 절약 · CO2 삭감 제품에 대한 수요는 선진국과 개발도상국 관계없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당사는 1982년에 처음으로 태평양시멘트 쿠마가야공장용 시멘트 폐열발전 설비를 납입한 이래 시장을 리드하는 기업으로서 일본 국내외에 약 260건이 넘는 플랜트 수주 실적을 보유하고 있고 발전 출력 합계는 약 280만kW, CO2 삭감량은 연간 약 1200만톤에 달하고 있으며 다양한 에너지 절약 · CO2 삭감 제품을 출시해 왔습니다. 당사는 향후에도 에너지 절약 · CO2 삭감에 도움이 되는 제품의 개발 · 판매를 적극적으로 전개하여 지구온난화 방지에 기여하고자 합니다.


경제

더보기
네스트리, 빗썸 거래소 신규 상장 기념 사전 이벤트 성황리 종료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블록체인 기반 보상 메신저 네스트리는 자체 유틸리티 토큰인 EGG 토큰이 글로벌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에 신규 상장한 것을 기념해 진행한 에어드랍 이벤트가 조기 종료됐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빗썸은 이번 신규 상장을 기념해 사전 이벤트를 발표했다. 이번 이벤트는 20일부터 2일간 진행됐다. 이벤트 마지막 날에는 6초만에 조기 마감되면서 모든 이벤트가 성황리에 종료됐다. 이벤트 첫째 날에는 빗썸 거래소에서 거래금액 1만2000원 당 1EGG 토큰을 지급하고 둘째 날에는 거래금액 1만원 당 1EGG 토큰을 지급했다. 참여자는 총 6억원 상당의 EGG 토큰을 이벤트 기간 내 일 거래금액에 따라 지급받는다. 네스트리는 자체적인 유틸리티 토큰인 EGG 토큰을 활용해 커뮤니티의 성장과 활성화에 특화된 메신저로, 커뮤니티 관리자 및 참여자를 위한 보상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메신저와 탈중앙화 지갑 서비스를 지원하여 사용자들의 안전한 P2P 거래를 도와준다. 네스트리는 대형 거래소 빗썸 코리아에 상장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상장을 통해 앞으로도 네스트리 메신저 이용자가 안정적이고 편리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 업계에서 안정적

문화연예

더보기
맛남의 광장, ‘맛남 매직’, 농벤져스 표 ‘왕고구마 활용법’ 공개! 고구마 비빔밥부터 ...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지난주 홍진영과 양세형의 치명적인 실수로 다사다난했던 오전 미식회를 마친 SBS ‘맛남의 광장’이 이번에는 해남의 또 다른 특산물인 ‘고구마’ 살리기에 나섰다. 지난 23일(목) 밤 10시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해남 고구마를 활용한 메뉴로 미식회를 펼쳤다. 해남은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되어 있는 고구마의 대표 주산지로서, 이곳의 고구마는 다른 지역에 비해 높은 당도를 자랑한다. 그러나 최근 한 입 사이즈의 고구마만 찾는 사람들이 늘어 크기가 큰 왕고구마가 외면받고 있는 상황. 전체 고구마 생산량의 35%를 차지하는 왕고구마는 말랭이, 스틱 등 가공 처리를 통해 소비하지만, 여전히 수요가 공급을 따라가기엔 버겁다는데. 위기에 빠진 고구마 농가를 돕기 위해 백종원과 김동준이 직접 나섰다. 해남 고구마 농가에 도착한 두 사람은 450톤의 왕고구마 재고량에 충격을 금치 못했다. 고구마 농민은 “당도와 영양은 똑같은데 크기가 크다는 이유로 상품성이 떨어진다”라며 속상함을 드러냈다. 이에 백종원은 급하게 어디론가 전화하기 시작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 그는 지난 강릉 편에서 비상품인 못남이 감자 30톤을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