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3 (토)

  • 흐림동두천 19.7℃
  • 구름많음강릉 17.8℃
  • 구름많음서울 20.8℃
  • 맑음대전 20.6℃
  • 맑음대구 18.6℃
  • 흐림울산 17.1℃
  • 구름많음광주 21.3℃
  • 구름많음부산 18.6℃
  • 구름조금고창 21.7℃
  • 구름조금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19.8℃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9.8℃
  • 흐림강진군 19.7℃
  • 흐림경주시 17.6℃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한국문화연예

‘기막힌 유산’ 박인환, 강신조, 남성진, 박신우 출연 확정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신정윤에 이어 부씨 부자 4인의 캐스팅 명단이 공개됐다.

‘꽃길만 걸어요' 후속으로 오는 4월 방송 예정인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 제작진이 박인환부터 강신조, 남성진, 박신우까지 베테랑 명품 라인업을 공개했다. ‘기막힌 유산’은 서른 셋의 무일푼 처녀가장이 팔순의 백억 자산가와 위장결혼을 하게 되면서 펼쳐지는 엉뚱발랄 유쾌발칙한 가족극. 마장동 정육 시장을 종횡무진하던 열혈 처녀가 하루아침에 꽃미남 아들 넷의 새 어머니가 되는 파격적인 설정으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먼저, 50년 전통의 평양냉면집 주인이자 팔순의 백억대 자산가인 ‘부영배’ 역에는 깊이 있고 연륜이 묻어나는 연기를 펼쳐온 베테랑 배우 박인환이 맡아 캐릭터에 대한 몰입감을 높인다. 장안의 유명한 수전노인 ‘부영배’는 자식들에게만큼은 지갑을 아낌없이 열었지만 불의의 사건으로 자식들의 속마음을 알게 되는 인물이다. 이후 자식들에 대한 배신감에 기상천외한 계획을 세우게 된다. 부 노인의 첫째 아들이자 타고난 로맨티스트 ‘부백두’ 역은 ‘태조 왕건’, ‘제국의 아침’, ‘야인시대’ 등에서 신스틸러로 활약해 온 배우 강신조가 맡는다. 강신조는 특유의 위트 넘치는 연기로 대한민국 대표 장남 캐릭터 ‘백두’의 매력을 배가시킬 예정이다. 차남 ‘부금강’ 역은 영화와 드라마 등에서 선역, 악역을 넘나들며 극과 극의 매력을 발산하는 배우 남성진이 맡는다. ‘금강’은 네 아들 중 가장 넉살 좋고 애교도 많고 효심도 지극한 척하지만, 욕심 많고 멘사급 잔머리에 계산이 빠른 물욕의 아이콘. 남성진은 인생 한방, 폼생폼사 야망가 캐릭터로 다시 한 번 안방극장 인기몰이에 나설 전망이다.

마지막으로 막내아들이자, 평양 냉면집 F4 중 ‘얼굴’을 담당하는 ‘부한라’ 역에는 ‘무림학교’, ’슈츠’, ‘하이에나’에서 깊은 인상을 남긴 배우 박신우가 발탁됐다. 순정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심쿵 비주얼이지만 경제관념과 모성애가 부족한 트러블메이커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마장동 열혈 처녀 강세정과 엘리트 싱글대디 신정윤에 이어 박인환, 강신조, 남성진, 박신우까지 명품 연기파 배우들의 캐스팅으로 관심을 집중시키는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은 ‘꽃길만 걸어요' 후속으로 오는 4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연대은행, 코로나19 피해 소셜벤처에 긴급자금·온라인 판로 지원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사회연대은행은 5월 20일 서울 종로구 SC제일은행 본사에서 SC제일은행,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소셜벤처(사회적경제조직) 대상 성장지원 프로젝트 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SC제일은행은 이번 프로젝트에 6억원을 지원하며 지원 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한 매출 급감 등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거나 공공의료, 보건 서비스 등 코로나19 피해 극복에 기여한 소셜벤처 등 사회적경제조직이다. 선정된 기업들은 경영 정상화를 위한 긴급 운영자금 지원, 온라인 판로 지원 및 지속적 역량 강화를 위한 성장 지원금 등을 받을 수 있다. 또 SC제일은행 임직원들의 금융, IT 컨설팅 및 체험형 봉사활동도 제공되며 3자 파트너사의 채널을 통한 온라인 홍보 등도 지원된다. 세부 지원 요건은 7월 중 사회연대은행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될 예정이다. 박종복 SC제일은행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소셜벤처 지원을 통해 해당 기업들의 정상화를 돕는 것뿐만 아니라 그들을 통한 지역사회 문제 해결에 동참하고자 이번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사회연대은행 김용덕 대표는 “사회적 금융기관으로서 사회적경제조직

문화연예

더보기
굿캐스팅, 까면 깔수록 궁금증 폭발! 본격 심야토론 유발하는 몰입도 UP ‘굿캐 어장’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몰아치는 반전, 쏟아지는 떡밥!” 역동적으로 휘몰아치는 전개로 월화극 부동의 1위를 수성한 ‘굿캐스팅’이 미스터리한 초대형 떡밥을 쏟아내며 시청자들의 추리 본능을 가동시키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은 국정원 요원의 명맥을 근근이 이어가던 여성들이 어쩌다가 현장 요원으로 차출돼 초유의 위장 잠입 작전을 펼치는 이야기를 담은 ‘사이다 액션 코미디 드라마’다. 회를 거듭할수록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충격적인 반전들이 연이어 등장, 탄탄한 작품성을 인정받으며 4주 연속 월화극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는 위엄을 드러냈다. 무엇보다 지난 8회에서는 백찬미(최강희)-임예은(유인영)-황미순(김지영)-동관수(이종혁) 등 국정원 요원들이 마이클리의 연락처를 알아내는데 성공하며 사건 해결에 성큼 다가서는가 싶었지만, 백찬미가 괴한의 공격에 정신을 잃고 쓰러지는 피습 엔딩으로 극한의 스릴감을 선사했다. 이처럼 회를 거듭할수록 시청자의 추리력을 불태우게 만들며 안방극장의 갑론을박을 일으키고 있는 ‘굿캐스팅’ 속 여섯 가지 추리 포인트를 살펴봤다. ● ‘굿캐 어장’ 속 초대형 떡밥 #1. 백찬미(최강희) 목에 주사기 찌른 괴한의 정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