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맑음동두천 22.3℃
  • 맑음강릉 27.8℃
  • 맑음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조금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4.7℃
  • 흐림제주 21.1℃
  • 맑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25.8℃
  • 구름조금금산 25.2℃
  • 맑음강진군 22.7℃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더.웨이브.톡, 국내외서 26억원 투자 유치

옐로우독·빅베이슨캐피탈 참여… 누적 투자 유치 금액 80억원 훌쩍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본투글로벌센터는 멤버사인 더.웨이브.톡이 2월 초 국내외에서 26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옐로우독과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빅베이슨캐피탈이 참여했다. 이로써 더.웨이브.톡의 누적 투자유치 금액은 약 80억원을 기록하게 됐다. 기존 투자사에는 블루포인트파트너스, 네이버, 에스텍파마, LB인베스트먼트 등이 있다.

더.웨이브.톡은 박테리아 검출을 위한 센싱 기술을 개발한 스타트업이다. 더.웨이브.톡은 이번 투자를 제품 출시 및 해외 진출 가속화를 위한 브릿지 라운드 투자로 보고 있다. 김영덕 더.웨이브.톡 대표는 “이번 투자를 발판으로 IoT 센서를 통해 모든 가정의 수질을 자동으로 측정하는 빅데이터망을 구축하고, 이를 해외로 확장 시키는 데 더욱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브릿지 투자에 참여한 옐로우독은 혁신적인 비즈니스 솔루션을 통해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임팩트 벤처캐피털로 유명하다.

제현주 옐로우독 대표는 “전 세계 수질 문제를 해결해 지구상에서 가장 많은 생명을 구한 스타트업이 되고자 하는 더.웨이브.톡의 비전이 옐로우독의 투자 철학과 부합했다”며 “더.웨이브.톡이라면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세계 곳곳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겪고 있는 위생 문제를 해결해 광범위한 사회적 임팩트를 구현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있어 이번 투자를 집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특히 옐로우독은 더.웨이브.톡이 개발한 100만원 이하의 저렴한 장비로 현지병원 또는 제3세계에서 항생제 감수성 테스트, 최소저지농도 테스트를 빠르게 시행할 수 있는 기술적 가능성을 높게 평가했다.

또 다른 투자사인 빅베이슨캐피털은 더.웨이브.톡의 미국 진출을 가속화 한다. 윤필구 빅베이슨캐피탈 대표는 “더.웨이브.톡은 단기간 내에 기술을 고도화하고 상용화해낸 실행력이 우수한 팀인 만큼 식품, 제약 등 박테리아로 인해 영향을 받고 있는 전 분야에 걸쳐 혁신을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더.웨이브.톡은 서울시, 부산광역시, 광주광역시, 대구시 등 4개 지자체와 함께 사물인터넷 센서를 활용, 일반 가정의 수질 관리가 자동으로 가능하도록 하는 테스트베드를 올 상반기 내로 완료할 예정이다. 또한 요로감염을 20분 만에 진단하는 바코미터 인공지능을 개발하는 등 항생제 검사장비에 대한 GMP와 식약처 인증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더.웨이브.톡은 지난 2018년부터 현재까지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활동하고 있다. 2019년에는 피치앳팰리스에서 수상한데 이어 싱가포르 퓨처푸드 아시아에서 톱 10에 선정됐다. 또한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물 센서로 CES 2020 혁신상을 수상하며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굿캐스팅, 최강희, 순간 최고 10.2! 수도권 9.0! 동시간대 시청률 1위!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널 죽인 범인 꼭 잡을거야, 죽어도 같이 죽을 거거든” ‘굿캐스팅’ 최강희가 죽음의 위협에도 불구하고 진짜 마이클리의 정체를 알아내면서 통쾌한 반격 전개를 기대하게 했다. 지난 2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 12회 분은 순간 최고 10.2%, 수도권 시청률 9.0%(이상 닐슨코리아 수도권, 2부 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방송된 전 채널 포함 시청률 1위를 수성, 12회 연속 월화극 1위 위업을 달성하는 막강 행보를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구사일생으로 살아난 최강희가 모든 비극의 원흉인 마이클리의 진짜 정체를 알아냈지만, 반대파의 거침없는 방해 공작에 또 다시 미션 실패 위기에 처하는 모습으로 전율을 불러일으켰다. 극중 백찬미(최강희)는 명계철(우현)의 비밀장부와 마이클리가 피철웅(배진웅)을 살해하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거래하기 위해 홀로 탁상기(이상훈)를 만나러 떠났다. 뒤늦게 이 사실을 알게 된 국정원 팀원들은 급히 백찬미를 추격하기 시작했고, 역해킹 프로그램을 통해 임예은(유인영)을 몰래 지켜보던 옥철(김용희) 역시 백찬미와 탁상기가 접선하는 장소가 요트장임을 확인하고 비릿한 미소를 지었다. 어둠과 적막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