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구름조금동두천 22.8℃
  • 구름조금강릉 22.2℃
  • 박무서울 24.1℃
  • 흐림대전 22.2℃
  • 흐림대구 21.3℃
  • 흐림울산 20.4℃
  • 광주 21.0℃
  • 흐림부산 21.2℃
  • 흐림고창 20.6℃
  • 제주 20.9℃
  • 맑음강화 23.4℃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19.3℃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한국미디어

조병화문학관, 오는 6월 27일 ‘영원 속에 살다 : 조병화 시비展Ⅱ’ 개막식 열어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편운 조병화 시인(1921~2003)의 시비를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전시 ‘영원 속에 살다 : 조병화 시비展 II’가 6월 27일부터 경기도 안성시 양성면 난실리에 위치한 조병화문학관에서 열린다.

조병화문학관은 지난해 선 보인 30기의 시비 사진전시에 이어, 올해 2020년에는 ‘영원 속에 살다: 조병화 시비展 II’ 특별 기획전을 열고 경기, 충청, 강원, 전라 지역과 조병화문학관 주변에 세워진 31기의 시비, 비석, 표석 등의 사진을 전시한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고향은 사람을 낳고 사람은 고향을 빛낸다”고 늘 읊조리던 조병화 시인이 고향 난실리에 손수 가꾸어 놓은 각종 기념물에 이어, 난실리 주민들이 시인을 기리며 마을 곳곳에 정성으로 설치한 벽화, 송덕비, 표석과 이정표까지 전시의 소재로 다루었다.

조병화문학관 청와헌 옆에 자리한 묘비명 ‘꿈의 귀향’, 난실리 버스정류장 옆 ‘우리 난실리’, 어머니 진종 여사 묘소 옆 ‘해마다 봄이 되면’, 하나원 내 ‘이 집은’, 안성맞춤아트홀 남쪽에 자리한 ‘내일’, 경기도 양평 숲속의미술공원 내 ‘의자’, 강원도 춘천시 춘천문학공원의 ‘사랑의 강’, 춘천 MBC 사옥건립기념비에 새겨진 ‘문화의 빛’, 인제군 박인환 시비 송시 ‘장미의 별’, 충북 음성 큰바위얼굴조각공원 내 ‘돌’, 충남 부여군 규암면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전통문화학교 찬가’, 전남 진도향토예술회관의 ‘진도찬가-나도 이 곳에 살고 싶어라’ 등의 시비는 보는 사람의 마음을 울린다. 이 전시는 10월 31일까지 계속된다.

사람들은 훌륭한 삶이나 중요한 역사적 사실을 널리 알리고 후대에 길이 전하기 위하여 기념 시를 지어 돌에 새긴다. 조병화의 기념 시들은 그가 역사에 집을 짓고자 한 허무를 극복하고 영원 속에 살고자 한 인간 승리의 표정이다. 그의 순수시는 인생의 진실을 담고 있어 널리 애송되고 있으며 전국 곳곳에 시비로 세워졌다.

조진형 조병화문학관 관장은 “전국 곳곳은 물론 안성시와 고향 난실리에 세워진 시비와 비석, 표석들의 전시를 관람하며 조병화 시인이 그들의 기억 속에 영원히 살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전시와 연계한 ‘조병화의 시비 이야기’ 특별 강연회에서는 전국 각지는 물론 안성과 난실리에 세워진 시비에 대한 일화를 조진형 관장이 들려준다. 강연 후에는 한국문인협회 안성지부와 종로지부 회원들이 조병화 시인의 명시를 낭송하며 시인을 추억한다.

베트남

더보기
【프로젝트】경제성장를 위해 올해 최대 규모의 관광 프로젝트 승인
응웬 쑤언 푹 총리는 6월 중순 베트남 최대 민간 대기업인 빈그룹의 93억 달러 규모의 관광 리조트에 서명했다. 외국인 후원자들도 최근 몇 년 동안 베트남에서 가장 큰 투자 중 하나로 여겨지는 이 개발에 참여할 것이다. 호치민시에서 남쪽으로 50km 떨어진 해안가 껀저지구의 프로젝트는 2031년 완공될 예정이다. 시민 단체, 지역 언론, 환경 운동가들이 대기 오염과 수질 오염으로부터 호치민시를 보호하는 "녹색 폐"로 묘사되는 생물권 보호구역에 대한 위험을 경고함에 따라 빈그룹 회장은 정부 승인을 몇 년 동안 기다렸다. 이 보호구역은 또한 호치민시를 폭풍과 바다에서 오는 다른 자연재해로부터 보호한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승인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공산당 정치국은 지난해 8월 베트남의 기후변화 정책에 대한 재검토를 승인했을 때 환경영향평가와 경제개발사업 승인 절차의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총리는 "경제 성장과 환경을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그러나 대유행은 경제의 두 가지 핵심 동인 베트남의 관광과 수출을 침몰시켰다. 이로 인해 베트남은 대규모 프로젝트에 대한 더 빠른 결정을 내리게 되었다. 공식적인 추산에 따르면 1월부터 5월까지 베트남의 수출

경제

더보기
현대로템, 장애물개척전차 양산사업 수주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현대로템이 장애물개척전차 추가 양산사업과 구난전차 및 교량전차 창정비 사업을 수주했다. 현대로템은 지난 6월 30일 방위사업청으로부터 총 2366억원 규모의 장애물개척전차 양산사업을 수주했다. 2019년 11월 수주한 1746억원 규모의 양산사업에 이은 두 번째 수주다. 이번에 수주한 장애물개척전차는 오는 2023년까지 군에 납품할 예정이며 전량 현대로템 창원공장에서 생산된다. 이번 사업의 수주는 방위사업청이 최근 코로나19 등에 따른 경기침체로 경영난을 호소하고 있는 방산업계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정부의 적극 행정을 실현해 연말 발주 예정인 사업을 적극적으로 앞당겨 추진한 산물이다. 장애물개척전차는 국내에 처음 도입되는 장비로 전방에서 지뢰 및 각종 장애물을 제거하고 기동로를 확보하는 역할을 한다. 차체 전면의 지뢰제거쟁기를 이용해 땅을 갈아엎어 묻혀 있던 지뢰를 드러나게 하는 방식으로 대인 및 대전차 지뢰를 제거하며 자기감응지뢰 무능화 장비로 자기장을 발사해 자기감응지뢰도 제거할 수 있다. 차체 상부에 부착된 굴삭팔에 굴삭용 키트나 파쇄기를 장착해 참호, 방벽 등 다양한 장애물을 재거할 수 있다. 굴삭팔은 크레인으로

문화연예

더보기
트롯신이 떴다, 트로트 여신 주현미! 딸과 첫 듀엣 ‘러브레터’ 무대 공개! 특급 애교로 ...
(굿모닝베트남미디어) SBS ‘트롯신이 떴다’에서 트로트 여신 주현미와 붕어빵 막내딸의 듀엣 무대가 공개된다. 지난 주, 주현미는 인생 처음으로 도전해본 ‘러브레터’ 노래 족집게 강의 영상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주에는 주현미가 ‘러브레터’ 강의의 특별 학생으로 나섰던 막내딸과 듀엣 무대를 펼친다. 무대 전, 트로트 여신 주현미는 딸 임수연과 함께 연습실을 찾았다. 엄마의 노래를 불러여 한다는 부담감이 컸던 임수연은 사시나무 떨듯(?) 떠는 모습을 보여 엄마 주현미까지 덩달아 긴장케 했다. 그러나 곧, 트로트의 전설답게 딸의 긴장을 풀어주려는 주현미의 노력이 펼쳐졌다. 평소의 차분한 모습과는 다르게 주현미는 “엄마가 재롱을 피워야 되네” 라며 딸을 위한 특급 애교를 선보인 것. 평소와 다른 낯선 주현미의 모습에 트롯신들은 함박 웃음을 짓기도 했다. 이어, 무대에 선 두 사람은 두 손을 꼭 잡고 무대로 향해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두 사람의 등장에 랜선 관객들도 “정말 보기 좋다” 며 환호를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딸 임수연의 긴장은 쉽게 풀어지지 않아 지켜보는 트롯신들의 손에도 땀을 쥐게 했다. 과연, 트로트 여신 주현미는 딸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