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구름많음동두천 22.4℃
  • 구름많음강릉 26.8℃
  • 박무서울 22.8℃
  • 구름많음대전 22.3℃
  • 흐림대구 21.8℃
  • 구름조금울산 22.6℃
  • 흐림광주 21.5℃
  • 구름많음부산 24.5℃
  • 흐림고창 21.6℃
  • 박무제주 20.4℃
  • 구름많음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0.8℃
  • 흐림강진군 21.4℃
  • 구름많음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한국미디어

저작권 청산 센터, 에디티지와 손잡고 RightsLink® 통해 연구 홍보 서비스 제공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저작권 보호 및 지식 확산과 혁신 지원의 선두주자인 저작권 청산 센터는 과학 커뮤니케이션 솔루션 업체인 캑터스 커뮤니케이션즈 대표 브랜드인 에디티지와 제휴를 맺고 RightsLink® 학술 커뮤니케이션 출판사 커뮤니티를 통해 연구 홍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학술 전문 출판사들이 급변하는 시장 상황에 맞춰 수입원을 다변화하면서 영향력 있는 신흥 저자들과 관계를 보호·강화하는 것이 더욱 중요해진 시점에 저작권 청산 센터와 에디티지의 전략적 협력은 RightsLink 출판사들이 논문 채택과 동시에 효과적인 연구 홍보 솔루션을 저자들에게 추가 비용 없이 지원할 수 있게 된다.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는 학술 연구계에서 살아남기 위해 출판사들은 충성도를 높이고 원활한 논문 제출 흐름을 보장하기 위한 수단으로 저자 서비스 범위를 확장하기 위한 창의적이고 비용 효율적인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권위 있는 학술지에 게재하는 것은 저자 브랜드 구축에 중요하며, 저자들은 자금 조달자와 기관이 연구 영향 평가를 위한 새로운 방법을 검토함에 따라 연구에 대한 가시성을 쌓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 이 제휴를 통해, RightsLink 출판사에 의해 원고가 받아들여진 저자는 RightsLink를 통해 에디티지의 학술 커뮤니케이션 전문가에 의한 연구요약서, 연구성과 임팩트 인포그래픽, 보도 자료 작성 서비스 등 연구 홍보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에디티지 미국지사장 도널드 사뮤렉은 “저자들은 논문 출판이 연구 성과를 세계에 알리는 첫 단추에 불과하고 사회적 영향력을 최대화하려면 연구 결과 내용을 동료 연구자, 일반 대중, 정책결정자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릴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또한 “저작권 청산 센터와 제휴를 통해 RightsLink 출판사가 출판 과정의 최종 단계에서 전통적인 워크플로우 및 터치프리 워크플로우를 통해 다른 출판 옵션과 함께 연구 홍보 솔루션을 고려할 수 있는 기회를 저자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 이 모든 요소들이 비록 성격은 다르지만 출판된 논문의 성공에는 똑같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순수 오픈 액세스와 아울러, 전통적인 구독 모델의 대안인 ‘Read and Publish’ 등장은 학술 출판계의 면모를 바꾸어 놓았다. 저작권 청산 센터는 업계 선두 RightsLink 학술 커뮤니케이션 솔루션을 통해, 자사의 광범위한 경험 수집, 관리 및 저자에게 출판비를 받고 해당 논문을 온라인에 개방하는 Article Processing Charges 비용 보고 기능을 활용하여 출판사가 비즈니스를 성장시키고 관리할 수 있는 새로운 기회를 제공한다. RightsLink는 300개 이상의 기관과 오픈 액세스 계약을 이행하고 125개 이상의 국가에서 수천 명의 저자를 지원하므로 세계 유수의 30개 출판사의 신뢰를 받고 있다. 지난 한 해 동안, RightsLink 출판사들은 1500건 이상의 Open Access 그리고 혁신적인 계약 자금 지원 요청을 승인했다.

CCC 출판 솔루션 담당 상무이사 겸 부회장인 그레첸 개서-엘리스는 “오픈 액세스를 가속화해야 한다는 플랜 S와 함께 학술적 출판의 변화를 위한 의미 있는 대화를 지속적으로 육성할 것”이라며 “에디티지와의 파트너십은 학술 출판 생태계의 새로운 솔루션 창출 노력에 더해 출판사의 전략적 저자 프로그램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를 비쳤다.

베트남

더보기
【베트남 경제】베트남 수출업체들, 코로나바이러스로 더 많은 고통을 우려
도 하 남 베트남식품협회 부회장은 전염병이 세계적으로 급속도로 퍼지고 있던 지난 몇 달 동안 급증한 후 현재 쌀 수요가 줄어 수출 전망이 어둡다고 말했다. 필리핀 정부는 최근 미얀마 인도 태국 베트남 등에서 최대 30만 톤의 쌀을 수입하려던 계획을 "현 상황에서 더 이상 필요하지 않다"는 이유로 백지화했다. 이는 쌀에 대한 수요가 현재 감소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그는 말했다. 그는 전세계적으로 코로나바이러스 사례가 다시 발생할 조짐이 보여 쌀 수출의 새로운 시장을 찾지 못할 것을 우려했다. 세계보건기구(WHO)의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수스 사무총장은 6월 29일 코비드-19 사건에서 경제를 재개한 많은 나라들이 코비드-19가 다시 재발함에 따라 전 세계적으로 유행병이 가속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미국, 한국, 중국, 이탈리아, 독일은 모두 폐쇄 조치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지역 감염 사실을 보고했다. 전문가들은 내년 8월 발효되는 EU-베트남 자유무역협정(EVFTA)에 힘입어 EU로의 수출이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그러나 쌀 생산업체들은 아직 이 블록의 품질 기준을 충족하지 못했기 때문에 올해 이 블록에 수출할 가능성은 낮다고 말했다. 베트남 수산물 수출 및

경제

더보기
슈나이더 일렉트릭,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의 무정전 절체 스위치 출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의 무정전 절체 스위치를 출시했다. 무정전 절체 스위치는 특정한 이유로 한전이 공급하는 전력이 끊기고 비상전원에서 전력을 공급하는 과정에서 사용자가 정전을 경험하지 않고 전기를 공급받게 하는 장치다. 정전이 일어나기 직전 한전과 비상용 발전기가 동시에 순간적으로 전기를 공급, 틈새를 완전히 메워 준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자회사이자 국내 CTTS 시장의 선두 주자인 아스코가 출시한 5000A CTTS는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으로 두 전원 사이에서 하나의 스위치의 부하가 걸릴 경우 바로 전환이 가능하다. 또한 아크에 강해 중요 부하를 다루는 시설에 많이 공급될 것으로 기대된다. 5000A CTTS는 국제표준규격에 맞춰 제작되고 기존 UL 인증 제품과 동일한 프레임으로 제작되며 아스코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인 접점기술, 동기 절체 기능, 고장 전류지지 기능 및 N상 중첩전환 기능 등이 그대로 적용됐다. 구동부는 정확하고 빠른 순간전환를 위해 솔레노이드 메커니즘을 적용했고 열전도성을 높이기 위해

문화연예

더보기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X김민재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굿모닝베트남미디어) 2020년 늦여름과 초가을 사이, 시청자의 마음을 클래식 로맨스로 사로잡을 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가 온다. 배우 박은빈, 김민재 주연의 SBS 새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가 오는 8월 31일로 첫 방송 일자를 전격 확정 지었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스물아홉 경계에 선 클래식 음악 학도들의 아슬아슬 흔들리는 꿈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다. 무엇보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박은빈과 김민재의 만남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작품이다. 전작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하고 흥행까지 성공한 두 사람인 만큼, 이들이 한 작품에서 만나 어떤 시너지를 만들어낼지 기대가 높아지는 것. 박은빈과 김민재는 올해 초 SBS 흥행작인 '스토브리그', '낭만닥터 김사부2'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는 공통점이 있다. 극중 박은빈이 맡은 역할은 여자 주인공 채송아다. 채송아는 대한민국 최고 명문대 경영학과를 졸업 후 바이올린을 향한 열정으로 4수 끝에 같은 학교 음대에 진학한 독특한 이력을 지닌 인물. 진로 문제로 머리가 아픈 스물아홉 살의 여름 날,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박준영(김민재 분)을 만나면서 그녀의 삶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