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1 (수)

  • 흐림동두천 18.5℃
  • 흐림강릉 17.7℃
  • 흐림서울 19.6℃
  • 구름많음대전 20.1℃
  • 구름많음대구 21.3℃
  • 흐림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21.6℃
  • 흐림부산 19.2℃
  • 구름많음고창 21.4℃
  • 맑음제주 22.3℃
  • 흐림강화 19.2℃
  • 흐림보은 20.8℃
  • 흐림금산 19.9℃
  • 맑음강진군 22.5℃
  • 구름조금경주시 20.5℃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한국생활

지포, ‘드래곤 플라워’ 라이터 4종 출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아메리칸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지포가 용의 역동적인 움직임과 꽃을 동양적인 아름다움으로 표현한 ‘드래곤 플라워’ 라이터 4종을 새롭게 출시한다.

드래곤 플라워 라이터는 360도 연결 디자인으로 역동적인 용의 움직임을 라이터의 앞·뒤·옆면에 걸쳐 입체적으로 표현했다. 하늘로 승천하는 용의 모습과 함께 마치 구름과 같이 하늘에 떠 있는 꽃송이를 포인트로 표현하여 생동감을 더했다. 신제품 드래곤 플라워 라이터는 금빛과 니켈이 어우러진 3톤, 블랙 펄 폴리시에 에폭시 프린팅을 더한 에폭시, 골드 앤틱, 실버 앤틱 총 4종으로 각기 다른 도금과 기법이 적용되어 출시되며 가격은 7만9000원인 3톤 라이터를 제외하고 모두 7만3000원이다.

한편 새롭게 출시된 드래곤 플라워 라이터는 국내 소비자들에게 인기 있는 용을 테마로 하며 국내에서만 단독으로 선보인다. 이번 신제품을 포함한 다양한 디자인의 지포 라이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지포 온라인 스토어에서 확인 가능하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니트생활자, ‘백수들의 재발견’ 개최… “백수 청년들이 다니는 랜선 회사 궁금하다면?”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비영리 스타트업 니트생활자가 ‘백수들의 재발견’ 전시를 오는 7월 4일 개최한다. 비영리 스타트업 니트생활자는 “퇴사 이후 뭘 해야하지?”라는 고민 끝에 무업 기간 동안 사회생활의 단절을 경험하는 청년들이 연대하고 협업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시작됐다. 니트생활자는 Not in Education, Employment, Training 상태에서 자신의 삶을 보다 주체적이고 재미있게 보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사회가 요구하는 내가 아닌 진정한 나를 찾고 새로운 삶의 방식에 도전하는 청년을 지원하고 있다. 백수의 보다 나은 삶을 위한 프로젝트를 개발하는 니트생활자는 3월 카카오프로젝트100과 함께 협업해 ‘니트컴퍼니’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백수가 출근하는 회사’ 니트컴퍼니는 100일 동안 운동, 학습, 취미생활 등을 개인 업무로 설정하고, 그 목표에 맞게 카카오 프로젝트100 사이트에 인증하는 형태로 운영된다. 회사에 다니지 않지만 소속감을 가질 수 있도록 명함을 제작해 제공하였으며, 참여자가 원하는 애칭을 정하여 서로 불러주기도 하고 백수지만 서로를 ‘사원’이라 칭한다. 해당 프로젝트를 의미 있게 마무리하기 위해 니트컴

문화연예

더보기
‘집사부일체’ CEO 특집…게임계 승부사 남궁훈 등장! 시청률 상승 X 실검...
(굿모닝베트남미디어) SBS ‘집사부일체’에 게임계 승부사, 카카오게임즈의 남궁훈 대표가 출연해 남다른 경영철학을 전했다.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의하면 지난 28일(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는 가구 시청률 5.5%, 광고 관계자들의 중요 지표이자 화제성을 주도하는 ‘2049 타깃 시청률’ 3.4%로 상승세를 그렸고, 분당 최고 시청률 역시 6.2%까지 올랐다. 또한, 남궁훈 대표와 관련 키워드들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최상위권을 장악하며 화제성을 입증했다. 이날 방송은 대한민국을 움직이는 CEO 특집으로 꾸며졌다. 사부로는 카카오게임즈의 남궁훈 대표가 등장해 관심을 모았다. 이승기, 신성록, 양세형, 차은우, 김동현은 카카오게임즈 사옥에서 사부 남궁훈을 만났다. 멤버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눈 남궁훈은 “시청률 걱정이 된다”라며 “게임에 대해서 학부모님들의 부정적인 시각도 있다. 오늘을 게임의 긍정적인 의미를 설명할 수 있는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대한민국 게임 산업 규모는 14조 원으로 세계적. 전 세계적으로 한국은 축구에서 브라질 같은 대우를 받고 있다”라며 높아진 게임산업의 위상에 대해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