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목)

  • 구름조금동두천 9.0℃
  • 구름조금강릉 10.9℃
  • 구름조금서울 9.8℃
  • 구름많음대전 12.1℃
  • 구름많음대구 13.0℃
  • 맑음울산 12.9℃
  • 구름많음광주 12.4℃
  • 구름조금부산 14.1℃
  • 구름많음고창 9.6℃
  • 구름많음제주 12.3℃
  • 구름조금강화 7.7℃
  • 구름많음보은 11.8℃
  • 구름많음금산 11.9℃
  • 구름조금강진군 13.1℃
  • 흐림경주시 11.8℃
  • 구름조금거제 10.9℃
기상청 제공

한국문화연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김명수X권나라, 안방극장 ‘심멎’ 예고

김명수X권나라, 이토록 가슴 설레는 케미스트리는 없었다
속 시원한 미스터리 수사극 속 심상치 않은 만남!

URL복사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배우 김명수와 권나라가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에서 잊지 못할 케미스트리를 발산할 예정이다.

오는 12월 2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확정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김명수와 권나라는 각각 성이겸과 홍다인 역을 맡아 열연한다. 홍문관의 관료 성이겸(김명수 분)과 다모의 신분을 숨기고 기녀로 위장한 홍다인(권나라 분)은 어사단의 일원으로 만나 함께 사건을 해결하는 과정에서 가까워지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명수는 밤만 되면 노름판을 벌이고 기방에 출입하는 등 이중생활을 일삼던 성이겸이 암행어사의 직책을 받아 변화하는 과정을 그려낼 예정이다. 권나라가 맡은 홍다인은 다모지만 황진이의 미모에 논개의 기백을 지닌 여자로, 성이겸과는 악연과도 같은 첫 만남을 통해 티격태격하는 케미를 보여주며 색다른 재미를 안긴다고.

이렇듯 두 배우가 보여줄 유쾌한 활약에 기대가 커지는 한편, 서로에게 스며 들어가는 성이겸과 홍다인의 감정선을 어떻게 그려나갈지 궁금증을 모은다. 김명수와 권나라는 투샷만으로도 기분 좋은 설렘을 발산시키며 안방극장을 전율시킬 케미스트리의 탄생을 예고했다.

안방극장에 속 시원한 카타르시스와 로맨스를 동시에 선사할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오는 12월 21일(월)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베트남

더보기
[일본비자] 일본이 여행 금지를 완화하자 비자 신청급증
화요일 하노이바딘구 리우야이 거리의 일본 대사관 앞에는 많은 사람들이 3줄로 서서 토큰발급을 기다렸다. 대부분 노동수출기업 직원들로 수백 개의 신청서와 여권이 담긴 대형 가방을 들고 다녔다. 대사관은 11월 20일부터 시장조사, 협상 및 계약, 문화교류, 연수프로그램, 장기체류 등 단기상업목적으로 일본을 방문하는 이들을 대상으로 비자 발급에 나섰다. 일본은 타격을 입은 경제를 되살리기 위해 베트남을 포함한 9개국과 영토에서 오는 사람들에 대한 금지를 해제했다. 많은 지원자들은 계속 시계와 앞에 늘어선 줄을 바라보며 제때 원서를 제출하지 못할까 봐 걱정하며 기다렸다. 일부 지원자들은 월요일에도 왔었지만 대기 행렬이 너무 길어서 신청서를 제출할 수 없었다. 노동 수출 업계는 3년 동안 대사관 앞에서 이렇게 많은 군중을 본 적이 없었다. 일본은 방문객은 입국 시 14일 동안 격리시킬 것을 요구한다. 지난 3월 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 사건이 터지면서 베트남의 이주 노동자 입국을 중단했다. 해외 노동부에 따르면 올 들어 9월까지 해외로 간 노동자는 4만280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59% 감소했다. 최대 목적지인 일본은 신규 취업자 수가 49% 가까이 줄었다.

경제

더보기
2020 서초구학생회연합, 코로나시대 슬기로운 학교생활을 위한 공청회 개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구립서초유스센터 서초구학생회연합은 지속되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수업과 학교생활의 어려움을 개선하고자 서초구 내 11개 고등학교 학생회 임원을 대상으로 지난 15일 ADM 스페이스에서 공청회를 열었다. 이번 행사는 행사 기간 내 사회적 거리 두기 1단계 방역 수칙을 준수, 실내 토의 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100인 미만의 학생회 청소년을 사전 모집하는 등 안전을 최우선으로 진행됐다. S.A.Y는 서초구 내 고등학교 학생회 학생들이 모여 조직한 청소년 자치 기구로 현재 11기째 활동을 하고 있으며 학생들의 권익 향상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힘쓰고 계신 분들을 응원하는 '덕분에 챌린지', 학생들이 집에서도 즐겁게 과학 수업을 할 수 있는 비대면 체험학습 '방구석호기심' 등 사업을 직접 기획하고 운영했으며 나아가 학생회가 먼저 나서서 학생들의 불편함을 경청하고 학교와 함께 개선 방안을 찾고자 '공청회'를 기획했다. 이번 공청회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달라진 학교생활에 대해 서초구 내 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를 공유하고, 학교생활과 온라인 수업 방식에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