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흐림동두천 4.7℃
  • 맑음강릉 9.8℃
  • 구름많음서울 6.7℃
  • 흐림대전 6.4℃
  • 구름많음대구 10.2℃
  • 구름많음울산 12.8℃
  • 흐림광주 9.7℃
  • 흐림부산 9.8℃
  • 흐림고창 8.6℃
  • 흐림제주 12.0℃
  • 흐림강화 5.4℃
  • 흐림보은 5.2℃
  • 흐림금산 6.7℃
  • 흐림강진군 10.9℃
  • 구름많음경주시 12.5℃
  • 흐림거제 9.6℃
기상청 제공

한국미디어

광고산업 발전을 이끈 숨은 주인공을 찾아라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문화체육관광부는 광고업계의 사기 진작과 광고산업 활성화를 위해 광고산업 발전을 이끈 숨은 주인공을 찾는다.

문체부는 올해 '광고산업 발전 유공' 정부포상을 마련하고 지난 21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후보자 추천을 받는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지난 1992년부터 매년 '광고의 날(11월 11일)'을 전후해 광고산업 발전 유공자에 대해 정부포상을 하고 있다.

특히 포상의 취지를 살리기 위해 실질적인 공적이 있는 실무자급 직원, 중소 광고회사 임직원 등 국내 광고산업을 이끌어 온 숨은 주인공을 포상 대상자로 적극 발굴하고 있다.

광고 유관 기관,단체는 물론, 국민 누구나 후보자를 추천할 수 있으며, 광고산업 발전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 모두 추천 대상자가 될 수 있다.

후보자를 추천하는 사람은 관련 서류를 등기우편(문체부 방송영상광고과)과 전자우편(jhj83@korea.kr)으로 함께 제출해야 한다. 더 자세한 내용은 문체부 누리집(www.mcs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는 광고 분야 민간 전문가 등을 포함한 예비심사위원회와 공적심사위원회의 공정한 심사와 공개검증 절차 등을 거쳐 수상자를 결정하고 '2021 한국광고대회(12월 3일 예정)'에서 시상할 계획이다.

정부포상은 훈장 1, 포장 1, 대통령표창 2, 국무총리표창 2명이고 장관표창은 7명이다. 훈장은 15년 이상, 포장은 10년 이상, 대통령표창과 국무총리표창은 5년 이상, 장관표창은 3년 이상 해당 분야에서 공적을 쌓은 사람을 대상으로 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포상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를 겪고 있는 국내 광고산업에 활기를 불어넣고 광고인들의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광고산업의 발전을 위해 일선 현장에서 노력해온 숨은 주인공들을 찾을 수 있도록 많은 추천을 바란다'고 전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순정 파이터', MC 이용진 합류! 12월 21일(수) 첫 방송 확정 ‘격투기 1인자’ 찾는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SBS가 야심차게 선보이는 격투기 서바이벌 예능 '순정 파이터'가 오는 12월 21일(수) 밤 10시 40분에 첫 방송을 확정지었다. '순정 파이터'는 격투기에 진심인 지원자들이 '전설의 파이터 4인방' 추성훈, 김동현, 정찬성, 최두호에게 극강 멘토링을 받으며 '격투기 1인자'로 거듭나는 격투기 서바이벌 예능이다. '대한민국 격투기 TOP 4'로 통하는 추성훈, 김동현, 정찬성, 최두호가 멘토로 나서 숨은 전사의 심장을 가진 지원자들을 찾고, 이들을 위한 특급 기술과 멘탈 코칭을 통해 진짜 파이터로 거듭나는 여정을 함께 한다. 앞서 '순정 파이터'는 지원자 모집을 진행했는데, 예상보다 많은 지원자가 몰리며 격투기 종목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확인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셀럽은 물론 무도인, 학생, 직장인 등 직업을 불문한 지원자들의 도전이 이어졌고 이들의 뜨거운 진성성에 멘토 4명도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한편, '순정파이터' MC로는 격투기에 진심인 개그맨 이용진이 나선다. 실제로 권투를 3년 배웠다는 이용진은 첫 녹화부터 격투기에 대한 해박한 지식으로 멘토들과 지원자들 간의 유쾌한 케미를 만들어내 기대감을 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