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7 (수)

  • 맑음동두천 4.4℃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6.9℃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11.6℃
  • 맑음광주 9.8℃
  • 맑음부산 13.1℃
  • 구름조금고창 8.9℃
  • 맑음제주 16.5℃
  • 맑음강화 6.3℃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5.1℃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9.7℃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기아-휴맥스 모빌리티, 모빌리티 서비스 확대 위한 업무협약

URL복사

 

(굿모닝베트남미디어) 기아와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 휴맥스 모빌리티가 전동화 및 모빌리티 사업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휴맥스 모빌리티는 비디오, 네트워크 게이트웨이 분야의 선두 회사인 휴맥스의 모빌리티 전문 자회사다.

또한 주차 및 주차 서비스 거점을 운영하는 '하이파킹', B2B 특화 카셰어링 플랫폼을 서비스하는 '카플랫 비즈', 전기차 충전 인프라 솔루션을 제공하는 '휴맥스 EV', 주차 관제 시스템 전문기업 '휴맥스 팍스' 등 주요 모빌리티 요소 기술을 바탕으로 서비스를 제공 중인 국내 대표 모빌리티 서비스 기업으로 평가받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기아와 휴맥스 모빌리티는 △전동화 전환 공동 대응 △서비스로서의 모빌리티(MaaS, Mobility as a Service) 영역 확장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확대 등 3가지 방향성 아래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는 전기차 구매, 전기차 서비스 기획 및 운영, 충전 인프라 및 서비스 관련 제휴 등 전기차 중심 협업을 통해 전동화 시대 전환에 적극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기아는 전기차 멤버십(기아 EV 멤버스) 및 구독형 렌터카(기아 플렉스) 고객을 대상으로 충전 및 주차, 라스트 마일 모빌리티 연계 서비스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기아 멤버십으로 세차,간단 정비 및 검사 등을 제공하는 비대면 차량 관리 서비스, 데이터 기반 맞춤형 보험 등 더욱더 혁신적인 고객 혜택을 제공하기 위한 협업도 추진한다.

이 밖에도 기아와 휴맥스 모빌리티는 중장기 신사업 역량과 시너지를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방면에서 협업을 지속하기로 했다.

기아 판매사업부장 이한응 전무는 '휴맥스 모빌리티와의 다각적인 협업을 통해 국내 시장 최고 모빌리티, 전동화 기업으로 발돋움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아는 고객에게 혁신적인 모빌리티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휴맥스 모빌리티 오영현 공동대표는 '국내 모빌리티 선도 기업 기아와 제휴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기아 고객들에게 휴맥스 모빌리티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 데이터 기반의 획기적인 모빌리티 사업으로 친환경 모빌리티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베트남

더보기
[교민단체기관] 한베경제문화협회, 베트남친선협회총연합회에 어린이용 코로나마스크 전달
11월 16일 오후 3시 한‧베 친선단체인 (사)한베경제문화협회(KOVECA) 상임고문인 한국글로벌학교(KGS) 안경환(66) 이사장은 KOVECA에서 보내온 어린이용 코로나 마스크 5만장 가운데 4800장(1만1600달러 상당)을 베트남친선협회총연합회(VUFO) 응우옌프엉응아(58)에 전달하였다. 2013년 8월 8일 설립된 외교통상부 산하의 (사)한베경제문화협회는 한국과 베트남간의 다양한 경제 및 문화교류를 통해 양국의 발전에 기여하고, 상호 이해와 신뢰를 바탕으로 경제, 사회, 교육, 청소년 등 각 분야에 걸친 협력을 강화하며, 한 차원 높은 양국 관계발전에 이바지할 목적으로 설립되었다. 주요사업 분야는 한국과 베트남 문화의 동질성과 이질성을 찾고 마음과 마음이 하나 되는 문화교류, 한국기업의 베트남 진출을 돕고 양국 경제발전을 도모하는 경제교류, 꼭 필요한 곳, 꼭 해야 할 일로 ‘베트남 사랑’을 실천하는 사회공헌 사업, 베트남 최고의 전문가, 한국과 베트남을 품는 지도자를 육성하는 교육사업, 베트남문화 이해와 협력을 위한 각종 활동-포럼 및 세미나, 재한 베트남 다문화가정의 정착을 위한 협력사업에 집중하고 있다. KOVECA에서는 내년도 한‧베 외교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