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8 (일)

  • 흐림동두천 16.7℃
  • 흐림강릉 17.4℃
  • 흐림서울 17.8℃
  • 구름많음대전 22.4℃
  • 구름조금대구 20.9℃
  • 구름많음울산 16.9℃
  • 구름많음광주 22.4℃
  • 구름조금부산 19.1℃
  • 구름많음고창 20.8℃
  • 구름많음제주 21.1℃
  • 흐림강화 17.3℃
  • 구름많음보은 19.1℃
  • 구름많음금산 21.8℃
  • 구름많음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0.5℃
  • 구름조금거제 18.7℃
기상청 제공

한국미디어

서울문화재단-효성그룹, ‘2021 효성과 함께하는 올해의 작가’로 홍세진 선정

URL복사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서울문화재단이 장애예술을 꾸준히 후원해온 효성그룹과 탁월한 작품성을 선보인 장애 예술가에게 수여하는 '2021 효성과 함께하는 올해의 작가'로 홍세진(잠실창작스튜디오 10기 입주작가)을 선정했다.

서울문화재단과 효성그룹은 장애예술인 창작 레지던시인 잠실창작스튜디오(송파구 올림픽로 25)의 입주작가 지원 프로그램 '굿모닝 스튜디오'를 통해 입주작가의 창작 역량을 높이며, 장애예술의 가치를 확산하는 데 기여해왔다.

2021년도 '효성과 함께하는 올해의 작가' 시상식은 28일(화) 오후 2시 잠실창작스튜디오에서 진행했다. 지난해 신설한 '효성과 함께하는 올해의 작가상' 심사는 올해부터 공모를 통한 방식으로 전환하고, 공정한 심의를 거쳐 최종 1인인 홍세진 작가를 선정했다.

홍 작가의 회화 작품은 공간, 사물 등 인공물과 선, 도형 등 추상 요소를 가시화해 '온전성에서 비켜서 있는 낯섦'을 담아내며, '작품세계에 대한 시각 언어가 확실하게 드러났고 작업의 완성도가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홍세진 작가는 잠실창작스튜디오 10기 입주작가(2019), 금천예술공장 11기 입주작가(2020)로 선정됐다. 개인전으로는 '감각의 오류'(2019, 레스빠스71), '숨은 언어들'(2021, OCI 미술관), 단체전 'NEW WORLD NEW WORD' (2021, 아시아창작스튜디오)를 진행했다.

홍 작가는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한 잠실창작스튜디오와 효성그룹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작품을 통해 나의 경험에서 나온 감각을 담아내는 작가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2021 효성과 함께하는 올해의 작가'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이나 잠실창작스튜디오로 문의하면 된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왜 오수재인가' 서현진, 독보적 아우라의 ‘숨멎’ 포스터 공개 이토록 강렬하고 압도적인 한 컷!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왜 오수재인가' 서현진의 독한 변신이 시작된다. 오는 6월 3일(금) 첫 방송 예정인 SBS 새 금토드라마 '왜 오수재인가' 측이 지난 3일, 시선을 압도하는 서현진의 단독 포스터를 공개했다. '왜 오수재인가'는 '살기 위해, 가장 위에서, 더 독하게' 성공만을 좇다 속이 텅 비어버린 차가운 변호사 오수재(서현진 분)와 그런 그녀를 지키기 위해서라면 무엇도 두렵지 않은 로스쿨 학생 공찬(황인엽 분)의 아프지만 설레는 이야기를 그린다. 더할 나위 없는 퍼펙트 라인업을 구축한 서현진, 황인엽, 허준호, 배인혁을 비롯해 김창완, 이경영, 배해선, 차청화, 조달환, 김재화, 지승현 등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가세해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작품이다.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는 가운데, 공개된 포스터 속 새빨간 수트의 서현진이 존재감을 과시한다. 색을 잃은 무채색 사람들 사이, 핏빛의 강렬한 아우라를 뿜어내는 오수재가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수재를 둘러싼 얼굴 없는 이들은 누구일까. 끝을 알 수는 없지만 더 멀리, 더 높이 어딘가를 향해 있는 그들 사이에 선 오수재의 차가운 얼굴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누군가의 부름 때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