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월)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9.5℃
  • 흐림서울 25.7℃
  • 흐림대전 25.7℃
  • 흐림대구 26.4℃
  • 천둥번개울산 24.4℃
  • 흐림광주 26.1℃
  • 부산 23.7℃
  • 흐림고창 27.4℃
  • 흐림제주 28.9℃
  • 흐림강화 25.3℃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5.7℃
  • 흐림강진군 25.4℃
  • 흐림경주시 25.4℃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한국생활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6’ 티저 이미지 최초 공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현대자동차가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차기 모델인 '아이오닉 6(IONIQ 6, 아이오닉 식스)'의 티저 이미지를 21일 최초로 공개했다.

아이오닉 6는 2020년 3월 공개된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된 모델로, 이날 공개된 아이오닉 6의 디자인 콘셉트 스케치를 통해 현대차가 선보일 전동화 시대의 새로운 유선형 타이폴로지(사물을 특정한 형태나 유형으로 나누는 체계)인 '일렉트리파이드 스트림라이너(Electrified Streamliner)'의 조형적 뿌리와 그 진화 과정을 엿볼 수 있다.

스트림라이너는 바람의 저항을 최소화한 부드러운 유선형의 디자인을 의미하는 단어로 감성적이면서도 효율성을 극대화한 현대차의 새로운 디자인 유형이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6에 스트림라이너 형태를 구현해 심미적 아름다움과 기능적 효율성을 합치시킴으로써 감성적인 디자인과 우수한 공력 성능을 확보하면서도 동시에 여유로운 공간성까지 놓치지 않았다.

특히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 (Electric-Global Modular Platform)를 기반으로 다듬어진 전고 대비 긴 휠 베이스는 아이오닉 6의 낮고 넓은 독특한 비율과 함께 고객 중심적인 실내를 완성한다.

현대차는 유선형이 인류의 기술적 성취 덕분에 구현할 수 있는 형태이면서 자연법칙에 순응하는 형상으로 또 하나의 기술 진보의 산물이자 친환경으로 대표되는 전기차에 이를 접목했으며, 아이오닉 6는 유선형을 한층 진화된 의미로 재정의해 탄생시킨 모델로 곡선의 아름다움을 바탕으로 전동화 시대 자동차 디자인의 새 지평을 열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현대차는 6월 23일부터 아이오닉 6 캠페인 페이지와 공식 SNS 페이지를 통해 아이오닉 6의 부분별 디자인 티저 이미지를 차례대로 공개하는 것을 시작으로, 이달 말 완전한 모습의 차량 이미지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베트남

더보기
베트남사람들, 비트코인이 바닥을 쳤으면 하는 바람으로 비트코인을 구매
암호화폐 거래 앱에서 비트코인을 사는 것 암호화폐 가격이 2020년 12월 이후 최저 수준인 2만달러까지 떨어지자 많은 투자자들이 비트코인을 사들이고 있다. 호찌민시의 탄빈은 3만8천달러에 구매한 후 4000만동($1,720) 이상의 손실을 본 후 암호 거래 앱의 알림을 꺼버렸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가격이 2만달러 아래로 떨어지자 다시 돌아와 토큰의 10분의 1을 샀다. 그는 "시장이 바닥을 쳤으며 올해 말까지 회복될 것이며 지금이 매수할 적기"라고 희망했다. 남부 동나이성의 하이리는 시가총액 기준으로 가장 큰 토큰인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에 7천만동을 투자했다. 그녀는 포트폴리오를 다양화하고 싶었고 그들의 현재 가격이 합리적이라고 생각한다. 그녀는 비트코인이 4년 주기로 작동하며, 새로운 정점을 찍기 전에 각 주기가 끝날 때마다 가격이 급격히 하락한다고 말한다. "현재 주기는 2019년 1월에 시작하여 올해 5월과 7월 사이에 끝났다. 다른 요인들을 고려하면, 현재의 암호화폐 슬럼프는 비정상적이지 않다." 물가가 회복되어 2023년 중반까지 최고치를 기록할 것이라고 그녀는 말한다. 최근의 매도로 시장에서 수십억 달러가 사라졌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투자자들은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임수향-성훈-신동욱-홍은희-홍지윤-김수로가 밝힌 종영 소감 "굿바이 우.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우리는 오늘부터'의 임수향, 성훈, 신동욱, 홍은희, 홍지윤, 김수로가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 인사를 남겼다. 지난 21일 종영한 SBS 월화드라마 '우리는 오늘부터'는 혼전순결을 지켜오던 오우리(임수향 분)가 뜻밖의 사고로 코스메틱 그룹 대표 라파엘(성훈 분)의 아이를 갖게 되면서 벌어지게 되는 로맨틱 코미디 소동극이다. 임수향, 성훈, 신동욱의 아찔한 삼각 로맨스부터 각 캐릭터들의 다채로운 사연들은 안방극장에 신선함과 유쾌한 웃음을 안기며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의 시선을 붙들었다. 최종회에서는 오우리는 라파엘의 아이를 출산한 뒤 이강재(신동욱 분)와 결혼식을 올렸다. 라파엘은 결혼식 사회를 보며 두 사람의 사랑을 축복했다. 또한 최성일(김수로 분)의 프러포즈를 받아들인 오은란(홍은희 분)은 오우리의 동생을 임신하며 인생 2막을 시작해 행복한 결말을 선사했다. 이에 '우리는 오늘부터' 배우들이 드라마를 향한 애정 가득한 종영 소감을 남겨 눈길을 끈다. 임수향은 극 중 예기치 못한 사고로 라파엘의 아이를 임신하며 파란만장한 삶을 살아가는 오우리 캐릭터를 섬세한 연기력으로 표현했다. 그녀는 ''우리는 오늘부터'는 스스로에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