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9.5℃
  • 흐림강릉 32.5℃
  • 구름많음서울 30.7℃
  • 구름많음대전 27.4℃
  • 흐림대구 29.4℃
  • 흐림울산 26.9℃
  • 구름많음광주 27.5℃
  • 흐림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2.7℃
  • 구름많음강화 27.7℃
  • 구름많음보은 28.0℃
  • 구름많음금산 28.6℃
  • 구름조금강진군 29.2℃
  • 흐림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한국문화연예

해외에서 가장 잘 알려진 한국 주류 1위 ‘소주’ 동남아시아서 인지도 가장 높아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한식진흥원(이사장 임경숙)이 지난해 실시한 '해외 한식 소비자 조사'에 따르면, 외국인들이 가장 잘 알고 있고 많이 마셔본 한국 주류는 '소주'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륙별 한국 주류 인지도와 섭취 경험은 아시아 권역에서 가장 높았다. 

 

한식진흥원은 해외에 한식 문화를 확산하고 홍보하기 위해 지난해 9~10월 외국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해외 한식 소비자 조사'를 진행했다. 해당 연구의 일환으로, 해외 17개 도시에 거주하는 현지인 8500명을 대상으로 한국 주류에 대한 인식과 경험을 조사했다. 한국 주류 인지도부터 섭취 여부, 향후 섭취 의향 등 세계 각국 소비자들의 한국 술에 대한 생각을 살펴보자. 

 

◇ 인지도 1위 '소주', 동남아시아서 가장 높아 

 

외국인들이 가장 잘 알고 있는 한국의 술은 소주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주류 중 알고 있는 주류가 있는가'에 대한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41.2%가 소주를 꼽았다. 소주 다음으로는 맥주(32.2%), 과실주(24.6%), 청주(18.0%), 탁주(16.3%)가 뒤를 이었다. 

 

소주의 대륙별 인지도는 동남아시아가 68.1%로 타 권역 대비 상대적으로 높은 수치를 보였다. 소주 다음으로 잘 알려진 맥주에 대한 인지도는 동북아시아가 39.7%로 가장 높았다. 유럽과 오세아니아,중남미 지역의 소비자들은 한국 소주보다 맥주를 더 잘 알고 있다고 답했다. 한국 주류에 대한 전반적인 인지율 측면에서는 아시아 권역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 경험해 본 한국 술 1위도 소주, 한국 술을 마신 가장 큰 이유는 '맛있어서' 

 

외국인들이 가장 많이 경험해 본 한국 주류도 소주가 46.5%로 1위를 차지했다. 맥주가 37.8%로 2위에 이름을 올렸고, 그 외 과실주(25.5%), 청주(17.6%), 탁주(14.4%) 순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주종별 수출 현황을 살펴보면 2022년 소주의 수출액은 약 9300만달러(전년 대비 13.2% 증가)로 모든 주종 중 수출액에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리큐르(과일소주) 수출액은 약 8900만달러로 2년 연속 맥주를 제치고 2위에 올랐다. 

 

한국 주류를 마시는 이유에 대해서는 41.5%가 '맛있어서'를 꼽았고, '향이 좋아서(15.3%)', '한국 드라마,영화 등에서 접해봐서(14.8%)', '도수가 낮아서(12.1%)', '주변에서 추천받아서(9.6%)' 순으로 응답했다. 

 

◇ 응답자의 절반 이상 '한국 주류 마실 의향 있다' 

 

전체 응답자의 절반 이상(53.4%)이 향후 한국 주류를 마실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특히 한국 주류에 대해 잘 알고 있는 아시아 권역의 취식 의향이 상대적으로 큰 것으로 나타났다. 섭취 의향이 있다고 대답한 대륙별 비율은 동남아시아(61.0%), 동북아시아(60.5%), 오세아니아,중남미(54.7%), 북미(47.2%), 유럽(38.8%) 순이었다.


베트남

더보기
[투자] 한국그레이하운드협회, 베트남 북부에 아시아 최대 규모의 엔터테인먼트-스포츠 복합단지 프로젝트 검토
한국그레이하운드협회(KGRA)는 목요일 꽝닌성 하롱 해변 마을에 국제 엔터테인먼트 및 스포츠 단지를 건설하겠다는 제안을 제출했다. 이 제안은 박기범 KGA 회장이 현지 방문 중 까오뜨엉후이(Cao Tuong Huy) 당 부주석 겸 꽝닌성 주석을 만나면서 나온 것이다. 박기범 회장은 하롱 타운 북부 지역에 300~350헥타르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 단지에는 놀이 공원, 관광 및 상업 서비스 지역, 대회 장소, 훈련 장비 및 인프라, 개 경주의 엔터테인먼트 장비가 포함될 것이라고 했다. 그리고 호텔, 워터파크, 아이스스케이팅장, 아이스하키장 등 고급 관광·스포츠 시설도 들어설 예정이다. 박기범 회장은 꽝닌성이 협회가 투자 조사 절차를 수행하고, 투자 아이디어를 개발하며, KGA와 협력하여 새롭고 매력적인 관광 서비스와 상품을 창출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해 주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후이 주석은 이 제안을 높이 평가하면서 꽝닌에는 여전히 매력적이고 고품질의 엔터테인먼트 제품과 관광 서비스가 부족하기 때문에 이 제안은 실현 가능하며 개발 모델을 변화시키려는 꽝닌성의 목표와 일치한다고 말했다. "꽝닌성은 행정 절차, 토지 및 부지 정리 측면에서 가장 유리한 조건을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