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1 (금)

  • 흐림동두천 18.8℃
  • 흐림강릉 19.3℃
  • 서울 20.3℃
  • 대전 20.5℃
  • 대구 22.5℃
  • 울산 22.3℃
  • 광주 20.2℃
  • 부산 22.0℃
  • 흐림고창 19.4℃
  • 제주 19.4℃
  • 흐림강화 20.2℃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19.3℃
  • 흐림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22.2℃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한국경제

5월 취업자수 61만9000명↑…2개월째 60만명대 증가

3개월 연속 증가…청년층 고용률 44.4%로 16년만에 최고

URL복사

 

(굿모닝베트남미디어) 5월 취업자 수가 1년 전보다 62만명 가까이 늘면서 전달(65만 2000명 증가)에 이어 3개월 연속 증가세를 나타냈다. 5월 고용률은 61.2%로 전년동월대비 1.0%p 오르면서 같은 달 기준 2019년 5월(61.5%) 이래 가장 높았다.

통계청이 지난 9일 발표한 5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는 2755만명으로 1년 전보다 61만 9000명 늘었다.

취업자 증감 폭은 올해 3월에 코로나19 기저효과가 본격화하면서 13개월 만에 플러스로 돌아섰다. 지난해 5월 취업자 수는 39만 2000명 급감한 2693만명을 기록했었다.

5월 취업자수는 지난 4월에 이어 2개월째 60만명대 증가세를 보였다.

업종별로는 제조업 고용 증가폭이 확대된 가운데, 서비스업 취업자는 3개월 연속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고 농림어업은 감소했다.

수출 증가세가 확대되며 제조업 고용이 1만 9000명 늘어 2개월 연속 증가했다.

서비스업은 민간,공공 일자리가 모두 개선되며 47만 7000명이 증가했다. 서비스업중 전문,과학기술 등 청년층 선호가 높고 비대면,디지털 전환과 관련성 높은 분야의 취업자도 3월 이후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농림어업 취업자는 3000명 줄어 3개월 연속 감소했고 건설업은 13만 2000명 늘어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다.

연령별로는 모든 연령층의 고용률이 2개월 연속 상승하는 등 고용상황이 전반적으로 개선되고 있다.

전년동월대비 60세 이상(45만 5000명), 20대(10만 9000명), 50대(10만명)에서 증가한 반면 30대(-6만 9000명)와 40대(-6000명)에서는 줄었다.

특히 청년층(15∼29세) 고용률(44.4%)이 같은 달 기준 2005년(45.5%) 이후 가장 높았다. 청년층 취업자는 13만 8000명 늘어 인구 감소에도 불구하고 3개월 연속 전년동월대비 10만명 이상 증가했다.

30~40대 취업자는 감소하고 있으나 인구감소에 따른 취업자 자연감소를 감안한 고용상황은 2개월 연속 개선됐다.

산업별로는 보건업,사회복지서비스업(24만 1000명), 건설업(13만 2000명), 사업시설 관리,사업지원 및 임대서비스업(10만 1000명) 등에서 증가했다.

도,소매업(-13만 6000명), 협회 및 단체,수리 및 기타 개인서비스업(-4만 5000명), 예술,스포츠 및 여가 관련 서비스업(-3만 9000명)에서는 감소했다.

코로나19로 큰 타격을 받은 대표적 업종인 숙박,음식점업 취업자는 4000명 늘어 4월(6만 1000명)에 이어 두달 연속 증가를 기록했다. 다만 증가폭은 줄었다.

임금근로자 중 상용근로자(35만 5000명), 임시근로자(30만 7000명)는 늘었지만 일용근로자(-2만명)는 감소했다.

비임금근로자 중에는 고용원 없는 자영업자(5만 3000명)가 증가했으나 고용원 있는 자영업자(-6만 7000명), 무급가족종사자(-1만명)는 감소했다.

5월 실업자는 114만 8000명으로 1년 전보다 13만명 줄어 두달 연속 감소했다. 지난해 2월(-15만명) 이후 가장 큰 감소폭이다.

실업률은 4.0%로 1년 전보다 0.5%p 하락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안경 온라인 판매·드론 배송 ‘한걸음모델’ 적용해 추진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정부가 신사업 도입 과정에서 이해관계자 간 갈등을 빚고 있는 드론,로봇 등을 활용한 소화물 배송과 안경 온라인 판매서비스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해 관계자가 한 걸음씩 양보해 합의안을 도출해내는 사회적 타협기구 '한걸음모델'을 적용해서다. 기획재정부는 지난 9일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겸 혁신성장전략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의 '신사업 도입을 위한 사회적 타협 메커니즘 한걸음 모델 추진현황 및 향후계획'을 발표했다. 지난해부터 신사업 도입을 가로막는 걸림돌인 이해관계자 간 갈등 해소를 위해 현장에서 직접 갈등을 조정하는 '한걸음 모델'을 가동해왔다. 정부는 올해 상반기에 추진할 신규 과제로 미래형 운송수단을 활용한 생활물류서비스 혁신, 안경 온라인 판매서비스 과제를 우선 선정했다. 정부는 이들 과제에 대해 3분기 이전 상생안을 마련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하반기 과제는 후보과제를 발굴,검토 중으로, 관계부처와의 협의를 거쳐 8월 이후 선정한다. 생활물류서비스산업발전법에 따라 생활물류서비스사업의 운송수단이 허가받은 화물자동차, 이륜자동차로 한정되어 미래형 운송수단(드론, 로봇 등)을 통한 소화물 배송의 법적근거가 없는 상황이다

문화연예

더보기
'펜트하우스3' 유진X안연홍, '이번엔 학부모 대 학부모로 만났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SBS '펜트하우스3' 유진과 안연홍이 서울음대 실기시험장에서 예상치 못한 재회를 하는, '심상찮은 대립' 현장이 공개됐다. SBS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3'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이다. 지난주 4일(금) 방송된 '펜트하우스3' 첫 회에서는 '로건리(박은석) 차 폭발사고'의 전말부터 악인들의 부활, 천서진(김소연) 절벽 추락 엔딩까지 전개가 휘몰아치면서 '최후의 전쟁'의 서막을 강렬하게 열었다. 6 특히 오윤희(유진)는 구치소에서 소지(사동 도우미)로 등장, 천서진(김소연)에게 로건리(박은석)의 죽음을 알린 데 이어 섬뜩한 경고를 남기면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엔딩에서는 심수련(이지아)과 함께 천서진을 납치한 뒤 절벽으로 데려가 밀치는 상상초월 행보를 보이면서 궁금증을 치솟게 했다. 또한 '펜트하우스2'에서 천서진(김소연) 딸 하은별(최예빈)의 개인 학습 플래너이자 로건리의 스파이로 등장했던 진분홍(안연홍)은 하은별(최예빈)에게 광기의 집착을 보인 뒤 함께 자취를 감추면서 정체에 대한 미스터리함을 남겼다. 이와 관련 유진과 안연홍이 과거와는 사뭇 다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