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3.0℃
  • 흐림서울 24.3℃
  • 흐림대전 25.3℃
  • 흐림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24.4℃
  • 흐림광주 24.7℃
  • 흐림부산 25.5℃
  • 흐림고창 24.7℃
  • 흐림제주 26.1℃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4.6℃
  • 흐림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23.8℃
  • 흐림거제 24.1℃
기상청 제공

한국문화연예

'라켓소년단' 탕준상, ‘나와 나의 싸움’ 담긴 약 9개월간의 기록...

URL복사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라켓소년단' 탕준상이 약 9개월 동안 진짜 윤해강이 되기 위해 흘린 구슬땀의 흔적이 고스란히 남겨진, 배드민턴 연습일지가 공개됐다.

SBS 월화드라마 '라켓소년단'은 배드민턴계 아이돌을 꿈꾸는 '라켓소년단'의 소년체전 도전기이자, 땅끝마을 농촌에서 펼쳐지는 열여섯 소년 소녀들의 레알 성장 드라마다. 인간사 희로애락을 담아낸 현실적인 스토리를 재기발랄한 연출력과 조화시키며 안방극장에 묵직한 공감과 따뜻한 웃음을 선사, 무려 14회 연속 월화극 1위를 차지하는 승승장구 행보를 이어갔다.

이와 관련 '라켓소년단' 측이 탕준상이 약 9개월이 넘는 시간 동안 배드민턴 연습을 하며 느낀 감상을 직접 기록한, '배드민턴 연습일지'(https://youtu.be/Nq1G8X-irfE)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탕준상이 기록한 연습일지에는 기본 중 기본인 스텝 연습 뿐 아니라 달리기, 줄넘기 등 경기를 위한 기초 체력 훈련, 점프 자세 다지기와 매회 새로운 기술을 추가하는 과정까지, '오늘의 훈련 내용' 및 '나의 평가' 항목이 생생하게 담겨져 있다.

특히 탕준상은 연습 초반부 '쉽지 않았다' '응용하기 어려웠다' '금방 쓰러지는 게 너무 아쉬웠다' '정말 힘들었다' 등 아쉬운 감정을 써 내렸던 상황. 하지만 이후 시간이 흐르면서 '계속 연습하다보니 굳이 신경 쓰지 않아도 몸이 기억해서 자세가 저절로 잡혔다' '아직 미숙함이 많지만 익숙함도 있어 어렵게 치지는 않았다'등 스스로의 발전을 몸소 느낀 감정을 솔직하게 기록해 보는 이마저 뿌듯하게 만들었다.

더욱이 '모든 건 즐기면서 해야 한다' '열심히 하고 잘해야 한다' 등 스스로를 채찍하고 또 다독이는 남다른 각오까지 듬뿍 담겨있는 것. 또한 '내 자신이 잘한 것 같다' '아쉬운 점 없다. 기특하기만 하다' 등 매번 '나야 나 윤해강이야!'를 외치는, 스스로에 대한 자부심이 가득한 캐릭터 윤해강에 몰입한 탕준상의 재치가 곳곳에 숨어져 있어 웃음을 터트렸다. 이렇듯 배드민턴 라켓을 난생 처음 쥐어 본 첫 순간부터 각종 기술을 연마하기까지, 천재 배드민턴 소년 윤해강 역을 최대한 제 것처럼 소화하기 위해 긴 시간 피, 땀, 눈물을 흘린 윤해강, 그리고 탕준상의 노력이 절로 감탄을 자아냈다.

제작사 측은 '탕준상 배우 뿐 아니라 배드민턴 선수 역을 맡은 배우들 전원은 선수단 캐스팅 이후 단 하루도 빼놓지 않고 연습에 매진해왔다. 기특하고 또 고마운 마음'이라며 '시청자들을 위해 배우들의 연습일지를 조금씩 공개할 예정이니, 한층 더 몰입감 있게 드라마를 바라봐주시길 바라는 마음이다. 멤버들의 노력과 열정이 마지막 순간까지 고스란히 담겼으니 끝까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라켓소년단'은 '겨울연가', '해를 품은 달', '닥터스', '쌈, 마이웨이', '동백꽃 필 무렵', '청춘기록' 등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았다. '라켓소년단' 15회는 오는 26일(월)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베트남

더보기
코비드-19 상황 속에도 많은 FDI 기업은 베트남에서 생산을 확대한다.
코비드-19로 인한 어려움을 일시적인 것으로 평가하면서, 많은 FDI 기업은 여전히 투자를 촉진하고 더 많은 자본을 쏟아 붓고 있다. *네슬레 봉센 공장 예를 들어, 네슬레는 동나이에서 새로운 공장을 짓기 위해 향후 2년에 걸쳐 1억3천2백만달러의 투자를 발표했다. 장기적인 비전이라고 생각한다. 베트남은 지역적, 세계적 생산의 중심지이다"라고 비누 제이콥 네슬레 베트남 대표이사는 27일 오후 열린 '코비드-19 및 FDI: "충격과 전망" 세미나에서 이같이 말했다. 엄격한 전염병 방지 대책에 앞서 공급망을 깨지고 '3 현장 모델'로 생산원가 상승의 어려움을 부인하지 않았지만 네슬레 대표는 단기적인 상황일 뿐이라고 말했다. 베트남은 현재 세계에서 이 그룹의 선두 생산 기지로 인정받고 있다. 새로운 투자는 기업이 아시아와 오세아니아 시장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신제품을 만들고 생산을 늘리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동나이의 공장은 세계에서 가장 큰 커피 수출 공장이 될 것이다"라고 비누 제이콥은 말했다. 삼성 베트남 단지 최주호 총괄이사도 기업의 투자전략은 변하지 않았다고 단언했다. "우리는 코비드-19가 네 번째로 발생했을 때 정부와 지역으로부터 지원을 받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달리와 감자탕' 김민재-박규영-권율, 본방사수X과몰입X입덕 부르는 ‘부캐 인터뷰’ 공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배우 김민재, 박규영, 권율이 여느 시청자들보다 '달리와 감자탕'에 찐 몰입 중인 모습을 엿볼 수 있는 '부캐 인터뷰' 영상이 공개됐다. 각각 무학, 달리, 태진에 완벽 몰입해 캐릭터들의 속마음을 인터뷰 중인 세 배우들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본방 사수는 물론 과몰입과 입덕까지 부르고 있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측은 진무학(김민재 분), 김달리(박규영 분), 장태진(권율 분)의 '찐 몰입' 부캐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 '달리와 감자탕' 1,2화 방송에서 무학과 달리는 네덜란드에서 스윗한 첫 만남을 가지며 꿈같은 시간을 보냈다. 이후 달리는 낙천(장관 분)의 갑작스러운 죽음으로 하루아침에 청송미술관 관장을 맡게 되어 정신없는 나날을 보냈고, 무학은 갑자기 자취를 감춘 달리를 도둑으로 오해했다. 2회 말미에는 무학이 청송 미술관에 빌려준 20억을 받기 위해 어깨 동생들을 데리고 미술관에서 난동을 피우는 중 달리와 뜻밖의 재회를 하며 엔딩을 맞아 앞으로 전개의 흥미를 유발했다. 벌써부터 배우들의 케미와 연기력 그리고 아기자기한 연출로 시청자들의 호평이 따르고 있는 '달리와 감자탕'. 이날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