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0.9℃
  • 흐림서울 27.4℃
  • 대전 23.3℃
  • 흐림대구 23.4℃
  • 흐림울산 22.3℃
  • 흐림광주 23.8℃
  • 구름많음부산 23.0℃
  • 흐림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5.5℃
  • 구름많음강화 25.6℃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4.3℃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nCov 로 호치민시의 수천명의 관광 가이드 휴무상태

코로나 바이러스는 관광 산업에 큰 타격을 입혔다. 국내외 여행자들이 투어를 취소함에 따라 호치민시의 수천 명의 투어 가이드가 휴무상태이다.

 

호치민시 관광협회(HCM) 부회장은 관광산업이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도시의 약 5,000 투어 가이드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많은 사람들이 투어를 취소함으로 거의 일을 하지 못하고 있다. 여행업체들은 높은 취소로 현재 문제의 해결책을 논의하고 있다. "일부 업체는 약 1,000명의 고객을 잃었으며 여행을 취소하고 환불을 요구하고있다 "고 말했다.

 

일반적으로, 적당한 규모의 회사는 직원들에게 지불하기 위해 하루에 VND 1억 동(4500 달러)를 벌어야 한다. 많은 여행사들이 영업을 중단했고 직원들은 관광 취소를 처리하기 위해 출근을 한다.

 

2003년 사스 발생 당시 관광업계도 여행객이 줄어 어려움을 겪었다. 그러나 그 당시 여행자의 수는 적었고 여행사의 운영 규모는 작았다. 사스로 인한 손실은 코로나바이러스 보다 낮았다.

 

베트남 관광협회에 따르면 평균 20~30%, 일부 지역에선 60-70% 여행객이 줄었다. 한 여행사는 여행자의 90%를 잃었다고 불평했다.

 

나짱의 호텔들은 객실 점유율이 절반 정도 떨어진 것으로 추산했다. 그곳의 일부 호텔들은 경비를 줄이기 위해 대체 근무일을 신청했다. HCM 시티의 한 호텔도 대체 근무를 사용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 한편, 호텔 지배인은 자신의 월급를 줄였다.

 

다낭에서는 일부 여행사의 수익이 1000억 동(430만 달러)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여행사와 호텔은 고객의 이익을 보장하고 전염병 예방 규정을 준수하기 위해 관광 취소를 받아들여야 한다. 그들은 이제 대규모 판촉 캠페인을 계획함으로써 장기적인 사업 계획을 준비해야 한다. 이 캠페인은 수요를 촉진하고 사업을 되살리기 위해 전염병이 끝난 후에 시작할 것이다.



경제

더보기
비주얼캠프, 블라우비트와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본투글로벌센터는 멤버사인 시선추적 기술 기업 비주얼캠프가 인공지능 딥러닝 개발 기업 블라우비트와 비대면 시험 부정행위 감독을 위한 인공지능 솔루션 공동 개발을 목표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협약식은 22일 판교에 있는 스타트업캠퍼스에서 진행됐다. 비주얼캠프는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온라인 시험 부정행위 문제를 해결하고자 이뤄졌다. 비주얼캠프는 블라우비트와 시험 전 본인 인증, 대리 출석 및 부정 출석 방지, 시험 중 집중도 판별, 부정행위 판단 솔루션 연구와 개발을 공동으로 진행하게 된다. 비주얼캠프는 시선추적 기술을 전문적으로 개발해온 기업이다. 스마트폰, 태블릿 등 전면 카메라에서 구동되는 시선추적 소프트웨어를 공급하고 있다. 최근에는 일반 웹캠을 이용해 PC 환경에서도 시선추적이 가능한 기술을 개발, 2021년 상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다. 블라우비트는 모니터링 관련 솔루션 전문 기업이다. 얼굴 인식, 스마트 사물인터넷 기술, 자율주행 로봇 등 인공지능 기반의 영상인식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딥러닝 산업 안전 엔

문화연예

더보기
‘출사표’ 구의회 의장된 나나x수행비서 지원 박성훈 ‘킵커플 크로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출사표’ 나나가 구의회 의장에 선출된 가운데, 박성훈이 나나의 수행비서를 자원했다. 지난 7월 23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 8회에서는 구세라(나나 분)가 얼떨결에 마원구의회 의장에 선출됐다. 서공명(박성훈 분)은 의장이 된 구세라의 수행비서를 자원했다. 이날 구세라는 각서까지 쓴 심, 장, 시 의원에 배신에 뒤통수가 얼얼했다. 부당하게 재계약을 거절당한 경비원들을 위해 추경 예산을 추진했던 구세라는 자신의 뒤통수를 친 심, 장, 시 의원 때문에 분노했다. 그러나 이미 결과는 나왔고, 구세라는 자신에게 경비원들의 사연을 전한 경비원까지 해고됐음을 알게 됐다. 이에 구세라는 자신이 정말 자질이 없는지 좌절했다. 구세라는 씁쓸한 마음에 자신만의 비밀장소인 충전소를 찾았다. 그때 서공명이 나타났다. 서공명이 구세라를 걱정하는 마음에 몇 시간을 헤매 충전소를 찾아낸 것. 구세라는 서공명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그러나 서공명은 거절했다. 한편 조맹덕이 의장직을 내놓으며 현재 마원구의회 의장은 공석이었다. 애국보수당과 다같이진보당이 번갈아 의장을 하는 것이 마원구의회의 무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