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7 (토)

  • 흐림동두천 11.0℃
  • 구름많음강릉 16.3℃
  • 황사서울 11.2℃
  • 황사대전 13.9℃
  • 맑음대구 17.6℃
  • 구름많음울산 17.6℃
  • 황사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18.0℃
  • 구름많음고창 12.8℃
  • 구름조금제주 14.7℃
  • 흐림강화 11.4℃
  • 맑음보은 13.9℃
  • 맑음금산 13.4℃
  • 맑음강진군 14.9℃
  • 구름많음경주시 17.7℃
  • 구름많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베트남

더보기
[롯데그룹] 베트남 롯데리아 포함, 동남아 식품사업을 철수할 수도 있다.
한국 롯데그룹의 자회사인 패스트푸드 체인점 롯데리아가 저조한 실적 때문에 베트남 프랜차이즈 문을 닫을 수도 있다. 롯데그룹 외식사업부 롯데 GRS가 지난해부터 인도네시아 롯데리아 햄버거 체인점을 폐쇄하고 있다. 롯데그룹의 베트남 내 식자재 공급 업체도 문을 닫는 과정에 있는데, 롯데 GRS의 동남아 인접 국가 사업 확대를 위해 2020년 초 설립됐다. 롯데 GRS와 롯데홀딩스에 따르면 해외 롯데리아 햄버거 체인점은 코비드-19 전염병으로 인해 문을 닫고 있다. 롯데 GRS 인도네시아 해외사무소는 현재 청산이 진행 중이다. 베트남 롯데리아 가맹점은 모두 영업을 중단했고 서울 본사는 연내 폐업 가능성을 검토하고 있다. 롯데 GRS는 지난해 말 현재 인도네시아와 베트남에서 롯데리아 해외법인 2곳을 운영하고 있다. 2017년 롯데홀딩스가 설립된 뒤 해외 외식사업을 장악했다. 현지에서 20여 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롯데리아 인도네시아는 2020년 당기순손실이 70억 원에 달해 폐점 절차를 밟고 있다. 같은 기간 신주를 발행해 부채상환을 위해 123억원을 조달했다. 롯데리아 베트남은 지난해 롯데 GRS에 대해 별다른 이익을 내지 못했다. 롯데리아 베트남의 장부금액은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