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9 (일)

  • 흐림동두천 1.9℃
  • 맑음강릉 6.4℃
  • 구름많음서울 1.7℃
  • 흐림대전 4.0℃
  • 구름조금대구 7.0℃
  • 맑음울산 6.5℃
  • 흐림광주 6.0℃
  • 맑음부산 6.4℃
  • 흐림고창 5.0℃
  • 구름많음제주 10.1℃
  • 구름조금강화 2.4℃
  • 구름많음보은 3.1℃
  • 흐림금산 4.3℃
  • 구름많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5.7℃
  • 맑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비지니스

[전자상거래] 농촌지역이 큰 잠재력이 있다.

베트남의 발전을 위해서는 전자상거래가 필수적이지만, 베트남 인구의 80%가 아직 온라인 거래에 접근하지 못해 성장의 여지를 크게 남겨두고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URL복사

호앙 꾹 꾸옌 북부 티키 대표는 5일 하노이에서 열린 '베트남 기업 시장전략 토론회'에서 전자상거래의 85%가 인구의 20%를 차지하는 하노이와 호치민시의 주로 도시시장을 서비스하고 있다고 밝혔다.나머지 또는 8천만 명의 시골 지역 사람들은 아직 그 시스템에 포함되지 않고 있다.

 

산업통상부(MoIT)의 디지털 전자상거래 및 경제국의 부국장인 응우엔 티 민 후엔은 베트남이 디지털 경제 발전에 큰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관계자는 "전자상거래는 연간 25% 이상의 성장률을 보이는 디지털 경제의 중요한 요소로서 향후 5년 동안 계속 성장할 것"이라며 특히 코비드-19는 디지털 경제 발전의 기회가 되었음을 강조했다.

 

베트남은 2025년까지 디지털 경제가 전체 GDP의 20%를 차지하도록 하고, 정보산업 선도국 50개국에 진입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이번 포럼에서 BCSI의 부 쑤안 쯔엉은 이전에는 중소기업들이 브랜드에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지만, 최근 3~5년 사이 브랜드가 시장에서 경쟁할 무기로 생각하면서 상황이 바뀌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 경우 시각적 이미지로 브랜드를 구축하는 것이 소셜네트워크에 많은 시간을 할애하고 있는 고객의 마음에 효과적으로 어필 할 수 있는 방법"이라고 말했다.

 

국내기업은 자신의 생산품을 8천만 농촌이라는 거대 시장에 서비스함으로 더 큰 규모로 성장을 할 수 있다. 

 

"농촌의 저소득층에게 좋은 제품을 가져다 줌으로써 국내기업들은 경쟁이 덜한 거대한 시장에 접근할 수 있게 되었다"고 티키의 꾸옌씨는 포럼에서 말했다.

 

전자상거래 및 디지털경제부의 리더로서, 후엔은 기업과 지역사회에서 전자상거래 개발을 확산시키기 위한 정부의 최근 목표를 공유했다.

 

이것은 대도시와 지방간의 개발 격차를 완화하고, 전자상거래를 통해 국내외 베트남 상품에 대한 건강하고 경쟁적이며 지속 가능한 소비시장을 구축하며, 베트남을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발달된 전자상거래 시장 3위 안에 들게 하는 것이다.

-VIR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김명수X이이경, 초보 암행어사와 열혈 노비의 K-브로맨스 케미
  (굿모닝베트남미디어) 김명수와 이이경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을 통해 훈훈하고 유쾌한 K-브로맨스를 선보인다. 오는 12월 2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극 중 김명수는 노름판에 몸담은 벌로 얼떨결에 암행어사 직을 얻게 된 '초짜' 어사 성이겸으로 분한다. 이이경은 그의 몸종 박춘삼으로 등장, 호기심과 열정, 잔정까지 과다한 순수청년의 모습을 그린다. 오랜 시간 두터운 정을 쌓아온 두 사람은 피보다 더 진한 형제애를 과시하며 통쾌한 시너지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함께 시간을 보내고 있는 김명수(성이겸 역)와 이이경(박춘삼 역)의 모습이 담겼다. 사뭇 다른 두 사람의 차림새가 서로 다른 신분을 드러내고 있지만, 그와 관계없이 이이경에게서 시선을 떼지 못하는 김명수의 따뜻한 눈빛에서 남다른 애정이 느껴진다. 과연 끈끈한 브로맨스를 자랑하는 두 사람이 어사단으로서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