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수)

  • 구름많음동두천 5.5℃
  • 구름많음강릉 9.1℃
  • 구름많음서울 5.7℃
  • 맑음대전 8.7℃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10.9℃
  • 맑음광주 11.3℃
  • 흐림부산 10.1℃
  • 맑음고창 9.0℃
  • 구름조금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5.4℃
  • 구름많음보은 7.6℃
  • 맑음금산 8.0℃
  • 구름조금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11.5℃
  • 흐림거제 10.2℃
기상청 제공

[날씨] 열대성 저기압은 태풍 '에타우'가 되어 푸옌지방을 향하고 있다.

URL복사

9일 오전 태풍은 송뚜따이섬에서 북쪽으로 180km 떨어진 곳으로 가장 강한 바람은 시속 75km, 8단계, 10단계였다.

국립수문기상예측센타에 따르면 남중국해로 진입한 지 하루 만에 열대성 저기압이 12호 태풍으로 강화돼 국제 명칭은 에타우(etau)이다. 현재 6, 8급 이상 태풍으로 반경은 태풍의 중심에서 약 110km 떨어져 있다.

 

오늘날, 태풍은 시속 15-20km의 속도로 서쪽으로 이동하며 더 강해질 것 같다. 11월 10일 오전 4시, 폭풍의 중심은 푸옌에서 닌투안지방 해안에서 동쪽으로 약 120km 떨어져 있었으며, 태풍의 중심 부근 지역에서 가장 강한 바람은 시속 90km, 9단계로  2단계 상승이 예상된다.

 

내일 태풍은 시속 15km의 속도로 서쪽으로 이동하며 푸옌에서 닌투안까지 내륙을 지나 열대성 저기압으로 약화된다. 11/11일 새벽 4시에 저기압 지역은 캄보디아 동부 지역에 위치하며, 저기압 지역 중앙의 가장 강한 바람은 6단계(시속 40km 미만) 이하로 떨어진다.

 

국제 방송국에 따르면 태풍의 중심부가 푸옌 지방을 통과할 것으로 예측되는 남부 중부 지방에 상륙할 것이라고 한다.

 

찬 공기와 결합된 사이클론 에타우 순환의 영향으로, 11월 9일 오후부터 11월 12일까지, 꽝찌에서 칸호아지방은 200-400mm강수량의 많은 비가 예상된다. 400mm가 넘는 곳도 있고, 꽝빈, 칸호아, 중부고원에는 보통강우량이 100~200mm/시간이다.

 

꽝빈에서 칸호아와 중부고원에 이르는 강들은 홍수가 예상된다. 이 기간 동안, 꽝찌에서 칸호아까지의 강에 홍수  3단계에 경계령이 내려졌고, 꽝빈과 남부 고원 지역의 강들은 2단계에 경계령이 내려졌다.

 

10월 중부지방은 4차례의 태풍과 1차례의 저기압과 1차례의 열대성 저기압, 10월 6일~13일, 10월 16일~10월 20일에는 2차례의 큰 홍수가 발생했다. 중앙자연방재통제운영위원회에 따르면 2건의 홍수로 138명이 사망했으며 물질적 피해도 약 15조 5000억 동에 달했다. 특히 허리케인 '몰라베'(폭풍 9호)로 40명이 숨지고 43명이 실종, 140명이 다쳤으며, 물리적 피해 추정치는 12조 5300억 동이었다. -GMK미디어


베트남

더보기
[코비드-19 상임위원회] 해외 상업 비행 중단, 3차 발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만반의 조치 시행
정부는 해외로부터의 상업적 비행을 중지하고,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을 위한 구조 운항만 수행할 것을 지지한다. 응웬쑤언푹 총리는 1일 오후 코비드-19 방지 관련 정부 상임회의를 마치면서 이같이 요구했으며 모든 왕복 항공편의 승객은 14일간 격리 조치를 받아야 한다. 마이티엔둥 국무장관은 이 정책에 대해 좀 더 설명하면서 9월 중순부터 정부에 의해 재개설이 허용된 국제 상업 노선 중 일시적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것은 전염병을 잘 다스리고, 입국자의 격리를 엄격히 통제하기 위함이다. 정부는 여전히 해외 베트남 시민들을 위해 운항을 허용하고 있다. 정부가 적절한 시기에 해외에서 상업 노선을 재개하는 것을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총리는 "더 차분하고 과감해야 한다"는 정신을 강조했다. 지역별로 5K 메시지(마스크, 살균, 거리, 모이지 말 것, 의료 신고서 작성)를 이행해야 하며, 우선 마스크를 착용하고 소독을 해야 한다. 총리는 "앞서 두 번의 발생에 효과가 있었던 전략을 계속 시행하는 것은 외부로부터 엄격히 통제하고, 전염병을 내부로부터 완전히 차단하고, 효과적이고 책임감 있게 치료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 지도자들은 "3차 사이클이 지역 사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