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흐림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30.4℃
  • 흐림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8.6℃
  • 구름조금대구 28.1℃
  • 구름조금울산 27.1℃
  • 구름많음광주 27.2℃
  • 부산 24.5℃
  • 흐림고창 27.7℃
  • 구름많음제주 27.7℃
  • 흐림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5.2℃
  • 구름많음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27.1℃
  • 구름조금거제 23.9℃
기상청 제공

전남 무안 국제공항, 다낭과 나짱 운항

올 7월부터 전남 무안국제공항이 베트남행 등 국제선 운항 재개한다.


▼무안국제공항

 

재개항하는 국제선 노선은 베트남 다낭, 나짱, 달랏, 태국 방콕, 몽골 울란바토르로 연결한다.

 

정부가 비자면제복귀, 외국인 방문자에 대한 코로나19 검사확인 면제 등 코로나19 예방조치를 전면 폐지하면서 베트남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이 빠르게 회복되고 있다.

 

통계에 따르면 베트남은 5월에 17만2천명의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했는데, 이는 4월에 비해 전년 대비 12.8배, 5만명 이상의 방문객이 증가한 수치이다.

 

한국 방문객이 올해 베트남을 가장 많이 방문했다. 4월 말 현재 관광 목적으로 베트남을 방문한 한국인은 2만 8600명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95% 증가했다. 같은 기간 동안 미국인은 2만3100명으로 2위를 차지했고, 중국인과 일본인이 뒤를 이었다.


베트남

더보기
베트남사람들, 비트코인이 바닥을 쳤으면 하는 바람으로 비트코인을 구매
암호화폐 거래 앱에서 비트코인을 사는 것 암호화폐 가격이 2020년 12월 이후 최저 수준인 2만달러까지 떨어지자 많은 투자자들이 비트코인을 사들이고 있다. 호찌민시의 탄빈은 3만8천달러에 구매한 후 4000만동($1,720) 이상의 손실을 본 후 암호 거래 앱의 알림을 꺼버렸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가격이 2만달러 아래로 떨어지자 다시 돌아와 토큰의 10분의 1을 샀다. 그는 "시장이 바닥을 쳤으며 올해 말까지 회복될 것이며 지금이 매수할 적기"라고 희망했다. 남부 동나이성의 하이리는 시가총액 기준으로 가장 큰 토큰인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에 7천만동을 투자했다. 그녀는 포트폴리오를 다양화하고 싶었고 그들의 현재 가격이 합리적이라고 생각한다. 그녀는 비트코인이 4년 주기로 작동하며, 새로운 정점을 찍기 전에 각 주기가 끝날 때마다 가격이 급격히 하락한다고 말한다. "현재 주기는 2019년 1월에 시작하여 올해 5월과 7월 사이에 끝났다. 다른 요인들을 고려하면, 현재의 암호화폐 슬럼프는 비정상적이지 않다." 물가가 회복되어 2023년 중반까지 최고치를 기록할 것이라고 그녀는 말한다. 최근의 매도로 시장에서 수십억 달러가 사라졌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투자자들은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임수향-성훈-신동욱-홍은희-홍지윤-김수로가 밝힌 종영 소감 "굿바이 우.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우리는 오늘부터'의 임수향, 성훈, 신동욱, 홍은희, 홍지윤, 김수로가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 인사를 남겼다. 지난 21일 종영한 SBS 월화드라마 '우리는 오늘부터'는 혼전순결을 지켜오던 오우리(임수향 분)가 뜻밖의 사고로 코스메틱 그룹 대표 라파엘(성훈 분)의 아이를 갖게 되면서 벌어지게 되는 로맨틱 코미디 소동극이다. 임수향, 성훈, 신동욱의 아찔한 삼각 로맨스부터 각 캐릭터들의 다채로운 사연들은 안방극장에 신선함과 유쾌한 웃음을 안기며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의 시선을 붙들었다. 최종회에서는 오우리는 라파엘의 아이를 출산한 뒤 이강재(신동욱 분)와 결혼식을 올렸다. 라파엘은 결혼식 사회를 보며 두 사람의 사랑을 축복했다. 또한 최성일(김수로 분)의 프러포즈를 받아들인 오은란(홍은희 분)은 오우리의 동생을 임신하며 인생 2막을 시작해 행복한 결말을 선사했다. 이에 '우리는 오늘부터' 배우들이 드라마를 향한 애정 가득한 종영 소감을 남겨 눈길을 끈다. 임수향은 극 중 예기치 못한 사고로 라파엘의 아이를 임신하며 파란만장한 삶을 살아가는 오우리 캐릭터를 섬세한 연기력으로 표현했다. 그녀는 ''우리는 오늘부터'는 스스로에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