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1.3℃
  • 흐림대전 3.1℃
  • 흐림대구 6.2℃
  • 흐림울산 6.8℃
  • 구름많음광주 6.9℃
  • 흐림부산 7.6℃
  • 흐림고창 5.5℃
  • 제주 10.5℃
  • 구름많음강화 -2.2℃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3.6℃
  • 흐림강진군 8.0℃
  • 흐림경주시 5.2℃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의료 허브로서의 태국의 위상을 높이기 위한 1년 치료 비자

 

태국 정부는 지역 의료 중심지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하기 위해 치료를 원하는 환자들을 위해 1년 비자를 도입할 계획이다.


방콕포스트는 티파난 시리차나 정부 부대변인을 인용해 복수 입국이 가능한 새로운 형태의 비자가 내년 1월 1일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고 화요일 보도했다.

 

신청자들은 병원 예약, 건강 보험, 그리고 최소 80만 바트(2만2364달러)에 달하는 치료를 위한 적절한 자금 조달의 증거를 제시해야 할 것이다.

 

이 비자를 신청하는 관광객은 태국 내 병원이 치료할 수 있는 건강 상태를 갖춰야 하며 90일 이상의 진료가 필요하다.

 

태국은 현재 관광비자나 비이민 비자로 진료를 받으려는 관광객에게 입국을 허용하고 있다.

 

이번 면제는 걸프협력회의(바레인, 쿠웨이트, 오만,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베트남) 6개국, 중국,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베트남 방문객을 대상으로 한다. 모두 싱글 입국이다.

 

동남아시아에서 관광산업을 완전히 재개한 최초의 국가 중 하나인 태국은 올해 첫 10개월 동안 약 735만 명의 외국인을 맞이했다. 올해 1천만 명의 외국인을 유치할 것으로 예상한다.

 

베트남은 2021년 11월 특정 목적지로의 관광 상품으로 외국인 관광객에게 부분적으로 문을 열었고, 3월 15일에 완전히 문을 열었다.하지만, 베트남은 3개월 이상 복수 입국 비자 발급을 중단했고, 현재 30일짜리 단일 입국 비자만 발급하고 있다.

 

관광객과 관광업계는 모두 베트남 정부가 동남아시아 주변국들과 경쟁하기 위해 팬데믹 이전 비자 정책을 복원할 것을 요구해왔다.

 

보건부에 따르면 2018년에는 해외 베트남인, 캄보디아, 라오스 등 인근 국가 거주자, 베트남에서 일하는 외국인 등 약 30만 명이 베트남 병원에서 치료를 받으며 약 10억 달러의 수익을 창출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순정 파이터', MC 이용진 합류! 12월 21일(수) 첫 방송 확정 ‘격투기 1인자’ 찾는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SBS가 야심차게 선보이는 격투기 서바이벌 예능 '순정 파이터'가 오는 12월 21일(수) 밤 10시 40분에 첫 방송을 확정지었다. '순정 파이터'는 격투기에 진심인 지원자들이 '전설의 파이터 4인방' 추성훈, 김동현, 정찬성, 최두호에게 극강 멘토링을 받으며 '격투기 1인자'로 거듭나는 격투기 서바이벌 예능이다. '대한민국 격투기 TOP 4'로 통하는 추성훈, 김동현, 정찬성, 최두호가 멘토로 나서 숨은 전사의 심장을 가진 지원자들을 찾고, 이들을 위한 특급 기술과 멘탈 코칭을 통해 진짜 파이터로 거듭나는 여정을 함께 한다. 앞서 '순정 파이터'는 지원자 모집을 진행했는데, 예상보다 많은 지원자가 몰리며 격투기 종목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확인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셀럽은 물론 무도인, 학생, 직장인 등 직업을 불문한 지원자들의 도전이 이어졌고 이들의 뜨거운 진성성에 멘토 4명도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한편, '순정파이터' MC로는 격투기에 진심인 개그맨 이용진이 나선다. 실제로 권투를 3년 배웠다는 이용진은 첫 녹화부터 격투기에 대한 해박한 지식으로 멘토들과 지원자들 간의 유쾌한 케미를 만들어내 기대감을 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