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9 (일)

  • 맑음동두천 28.6℃
  • 구름많음강릉 28.8℃
  • 구름조금서울 28.8℃
  • 구름조금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27.9℃
  • 흐림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7.2℃
  • 흐림부산 21.9℃
  • 구름많음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5.1℃
  • 맑음강화 24.3℃
  • 구름조금보은 27.7℃
  • 구름많음금산 28.3℃
  • 구름많음강진군 28.4℃
  • 구름많음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국내 최대 저가 제주항공 달랏 신규 취항

 

국내 최대 저비용항공사 제주항공이 오는 12월 20일부터 인천에서 베트남 센트럴 하이랜드 휴양도시 달랏까지 직항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

 

금요일 항공사에 따르면 인천에서 오후 10시20분 출발해 달랏에 오전 1시30분(현지시간) 도착하고, 달랏에서 돌아오는 출발편은 오전 2시30분 출발해 같은 날 오전 9시30분 인천공항에 착륙할 예정이다.

 

제주항공은 현재 국내 항공사 중 베트남 직항 노선 수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인천에서 베트남의 인기 관광 중심지인 다낭, 나짱, 푸꾸옥, 하노이, 호치민까지, 부산에서 다낭까지 노선을 운영하고 있다.


베트남은 올해 10월까지 올해 목표인 800만명을 초과한 1천만명의 외국인 관광객을 맞이한다.

 

한국은 이 기간 동안 290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한 베트남 관광의 가장 큰 공급 시장이며,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인 2019년 베트남은 베트남에서 350만명의 한국 관광객이 방문했다.

 

한국의 이스타항공은 3년간의 운항 중단 이후 월요일 인천에서 칸호아 지방의 나짱 근처의 유명 휴양도시인 깜란까지 직항 노선을 재개했다.

 

많은 한국 항공사들도 올해 메콩 델타 지방 끼엔장에서 떨어진 베트남의 가장 큰 섬인 푸꾸옥으로 직항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을 발표했다.

 

제주항공은 이달 중 매일 서울~푸꾸옥 노선을 취항할 계획이며 대한항공과 진에어는 11월 말부터 같은 노선을 운항할 예정이다.

 

해발 약 1,500m의 고원에 위치한 달랏은 베트남의 열대성 기후와 대비되는 연중 시원한 날씨를 즐긴다. 저지대의 더위와 습기를 피해 언덕에 별장을 지은 프랑스 관리들의 여름 아지트였다.

 

지난 7월, 저가 항공사인 비엣젯은 달랏과 한국의 가장 큰 해안 도시인 부산을 잇는 직항 노선을 취항했다.

 

2023년 달랏은 전년 대비 18.2% 증가한 650만명의 관광객을 맞이할 계획이며, 이는 전년 대비 67% 증가한 25만명의 해외 관광객을 포함한다.

 

올해 8월까지 달랏은 1.8% 증가한 470만명의 방문객을 맞이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