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 구름많음동두천 1.7℃
  • 흐림강릉 -0.4℃
  • 구름조금서울 2.9℃
  • 구름많음대전 3.0℃
  • 흐림대구 3.1℃
  • 흐림울산 3.0℃
  • 광주 4.8℃
  • 흐림부산 3.9℃
  • 흐림고창 4.6℃
  • 제주 7.4℃
  • 구름조금강화 2.2℃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2.9℃
  • 흐림강진군 4.6℃
  • 흐림경주시 2.4℃
  • 구름많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호치민시, 투티엠에 부두 개설

3개월간의 보수 공사 끝에 2월 7일(12월 28일) 오후 투티엠의 사이공 강 쪽에 있는 부두가 가동되어 승객들이 뗏(설) 기간 동안 배를 타고 재미있게 놀 수 있는 새로운 목적지가 생겼다.

 

 

부두는 거의 2천m² 넓이이며, 사회 자본으로부터 약 3개월 전에 개조된 투득시 투팀 도시 지역의 사이공 강 공원의 한 구역이다. 1구역 박당 부두 맞은편에 있는 이 지역은 호치민 도심의 "상징"이다.

 

부두 위치는 원래 내륙 수로 부두로 계획되었지만 수년 동안 개발되지 않은 옛 투팀 부두에서 100m 이상 떨어져 있다. 현재 이 부두 지역은 여객 수로 배와 강 버스를 수용하기 위해 편안한 부지, 티켓 판매 지점 및 부두로 개조되었다. 부두 주변에는 녹지의 편의 시설, 음식 서비스, 화장실, 주차장 등 사람들과 관광객이 편리하게 재미와 오락을 즐기도록 살치되었다.

 

투티엠 부두는 교통의 중심지일 뿐만 아니라 문화적, 역사적, 보존적 가치도 있다고 말했다. 투티엠 페리 항구의 마크는 100년 이상 되었다.

 

또한 박당부두에서 투티엠까지 연결하는 배가 운항되며, 사람과 관광객이 사이공 강에서 재미있게 놀고, 즐겁게 즐기도록 만들었다.

 

사이공강변 공원에는 부두 외에도 투득시가 새롭게 단장한 것들이 많다. 설 기간 동안 사람들이 방문할 수 있는 해바라기 밭과 강가 나무 심기장, 다목적 커뮤니티 마당 등이 있다. 특히 해바라기 밭은 폭 5천200㎡에 약 2만 그루의 꽃이 피는 식물들이 있어 많은 사람들이 즐겁게 놀고 사진을 찍을 수 있다. 또한 수생식물을 심은 일련의 수상 뗏목과 커뮤니티 놀이터 일부도 완성되어 설 기간 동안 재미있는 공간을 만들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