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흐림동두천 29.3℃
  • 흐림강릉 23.1℃
  • 구름많음서울 30.7℃
  • 구름많음대전 29.8℃
  • 흐림대구 26.4℃
  • 흐림울산 24.9℃
  • 구름많음광주 29.1℃
  • 구름많음부산 26.7℃
  • 구름많음고창 30.7℃
  • 흐림제주 26.9℃
  • 흐림강화 29.0℃
  • 구름많음보은 27.6℃
  • 구름많음금산 29.7℃
  • 흐림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나짱 해변에서 수영 후 가려움을 호소하는 주민들


지난 며칠 동안 베트남 중남부 칸호아성 해안 관광 도시인 나짱시 혼쫑 해변에서 수영을 한 후 많은 주민들이 가렵고 발진이 생기고 눈이 붉어졌다고 불평했다.

 

한 주민은 세 자녀에게 발진이 생겼고 약을 발라도 회복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또 다른 부모는 그의 아이도 혼쫑 해변에서 수영을 한 후 열이 나는 등 같은 증세를 보였다고 말했다. 그는 아이를 병원으로 데려갔고 세균 감염 진단을 받았다.

 

지역 주민들은 덥거나 비가 많이 오는 날에는 해변에서 수영하지 말라고 서로 조언했다. 많은 사람들은 혼쫑 해변의 바닷물이 심각하게 오염되었기 때문에 원인이 있다고 생각했고, 다른 사람들은 해파리와 바다 벌레가 원인이라고 믿었다.

 

 

투오쩨(청년)신문은 2018년부터 시 북쪽에서 해변 배수문을 통해 오염된 냄새가 나는 탁한 오수가 바다로 쏟아진다고 반복 보도했다.

 

나짱의 전 해양학 연구소장인 응우옌탁안 박사는 하수가 아직도 바다로 흘러 들어가고 있는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하수도에는 특히 찌는 듯한 날씨 속에서 가려움증을 유발할 수 있는 다양한 미생물이 포함되어 있다. 해파리가 원인일 수도 있지만, 주요 원인은 바다로 방출되는 처리되지 않은 폐수 때문일 수도 있다.


베트남

더보기
베트남, 캄보디아, 200억달러 무역 목표 달성 위해 노력
양국은 경제협력과 연결성, 특히 국경간 무역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향후 몇 년내에 무역이 200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베트남 또람 대통령은 7월 13일 캄보디아 쿠온 수다리 국회의장과 이틀간의 이웃 국가 방문의 일환으로 회담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수다리 국회의장은 또람 대통령의 국빈 방문이 양국 관계 증진과 심화에 기여한 새로운 이정표라고 강조했다. 주최국 대표는 캄보디아 군과 국민들이 과거 폴폿의 대량학살 정권을 타도하기 위한 노력과 현재의 국가 건설과 발전 과정에 함께하는 등 캄보디아의 민족 독립을 위한 투쟁에서 당과 국가, 베트남 국민들이 보여준 진심 어린 지지에 감사를 표했다. 그녀는 또람 대통령에게 베트남이 기증한 캄보디아 국회 신청사가 문을 열 것으로 예상되며 곧 가동될 것이라고 말했다. 베트남 국가 원수는 수다리 국회의장에게 응우옌푸쫑 당총서기와 베트남 당·국 고위 지도자들의 인사를 전하고, 캄보디아 인민당(CPP)을 핵심으로 한 노로돔 시하모니 국왕의 현명한 통치하에 캄보디아에서 볼 수 있는 강하고 역동적인 발전상에 긍정적인 인상을 나타냈다. 이 행사의 일환으로 또람 대통령은 캄보디아가 훈센 수상의 주도하에 CPP의 역할에 대한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