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7 (월)

  • 흐림동두천 -7.2℃
  • 구름많음강릉 -2.1℃
  • 서울 -6.4℃
  • 구름많음대전 -3.2℃
  • 구름많음대구 -1.1℃
  • 구름조금울산 0.0℃
  • 광주 -1.6℃
  • 맑음부산 -0.1℃
  • 흐림고창 -1.9℃
  • 구름많음제주 3.3℃
  • 흐림강화 -6.2℃
  • 흐림보은 -5.1℃
  • 흐림금산 -3.6℃
  • 구름많음강진군 -0.7℃
  • 구름많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스포츠

호치민시티 FC와 울산현대 FC 친선 축구 경기 개최

1월 17일(금) 19시 30분 호치민 통녓 경기장에서는 베트남 V-1리그 2위 팀이며 정해성 감독이 이끄는 호치민시티 FC와 K-1리그 2위팀인 울산 현대 FC와 친선 경기가 열린다.

 

축구 채널인 봉다 TV에서 중계를 하며 입장권은 A석 10만동 ,B석 8만동이다.
 

특히 이번 친선 경기에는 이곳 교민들의 도움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서 이곳 유소년 축구 클럽인  KCY FC 유소년들이 플레이 에스코드를 한다.

 

특히 현대 오일 뱅크가 400여명의 한국 국제 학교 교사와 학생들을 초대할 예정이다.

 

그리고 이곳 총영사를 비롯한 기관장들이 초대 되며 주최한 현대 오일 뱅크의 인사도 예정되어 있다.

 

현재 베트남은 작년에 거둔 축구 성과로 축구에 대한 열기가 높고 또한 이번 1월에는 아시안 U-23대회 (동경 올림픽 예선전 겸함)가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가운데 이곳 베트남 호치민에서 한국 축구 클럽의 강팀 울산 현대와 베트남 리그의 상위 팀인 호치민 축구 클럽과의 경기는 베트남인과 한국 교민에게 매우 흥미로운 친선 경기가 될 것이다. 

 

통녓 구장은 138 Đào Duy Từ, Phường 6, Quận 10, Hồ Chí Minh 위치했으며 1960년에 완공되었으며수용인원은 25,000명이다.

 

 

주최측은 많은 교민이 오셔서 즐거운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골목식당, 사상 최초 3MC ‘3뱉’, 심상치 않은 공릉동 ‘기찻길 골목’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지난 (1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21번째 골목인 공릉동 ‘기찻길 골목’ 편이 첫 방송됐다. 공릉동 ‘기찻길 골목’은 최근 아기자기한 공방, 카페들이 생겨나고 있는 경춘선 숲길 옆에 위치해 유동인구가 많지만, 이 골목 안에만 유독 손님이 없었다고 했다. 한편,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백종원이 경춘선 추억담을 얘기하면서 “내 고등학교 동창이 신대철”이라고 밝혀 요식업계의 대부가 아닌 뮤지션이 될 뻔한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날 백종원은 공릉동 ‘기찻길 골목’의 첫 가게로 자녀 사교육비를 위해 요식업에 뛰어든 ‘삼겹구이집’을 찾았다. MC 김성주는 세 아이의 아버지이자, 학부모로서 날이 갈수록 치솟는 사교육비 때문에 맞벌이를 하는 사장님에 깊이 공감하며, 누구보다 진심으로 응원했다. 하지만 집에서 하던 그대로 주먹구구식의 요리를 선보이는 사장님의 모습에 크게 당황했고, 김성주는 급기야 삼겹구이 시식 도중 먹는 동시에 뱉어내 그 이유를 궁금하게 했다. 이밖에 장사만 17년째 도전하고 있는 ‘의지의 동갑내기 부부’ 사장님이 운영하는 야채곱창집도 소개된다. 이 가게는 촬영 전 제작진이 15번 사전 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