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구름많음동두천 9.6℃
  • 흐림강릉 5.1℃
  • 구름많음서울 9.8℃
  • 구름조금대전 13.6℃
  • 구름많음대구 10.9℃
  • 구름많음울산 10.4℃
  • 구름많음광주 14.3℃
  • 구름많음부산 12.4℃
  • 구름많음고창 11.9℃
  • 흐림제주 12.2℃
  • 구름많음강화 10.3℃
  • 구름많음보은 11.9℃
  • 구름많음금산 13.4℃
  • 흐림강진군 13.1℃
  • 흐림경주시 9.5℃
  • 구름조금거제 13.0℃
기상청 제공

스포츠

국제축구연맹(FIFA)은 2020년 AFC U23 챔피언십에서 베트남을 ‘다크호스’로 간주한다.

세계 축구 관리 기구인 FIFA에 따르면, 베트남은 이전 대회에서 2위를 차지했음에도 불구하고, 현재 진행 중인 2020년 태국 AFC U23 챔피언십에서 '다크호스'에 속한다고 한다.

국제 축구연맹(FIFA)은 7일 홈페이지를 통해 "일본, 대한민국, 호주, IR 이란 같은 팀들은 이 지역 주요 국제대회 출전 자격에 익숙하지만, 예를 들어 우즈베키스탄, 베트남, 카타르는 다크호스"라고 밝혔다.

 

2020년 U23 토너먼트는 올해 말 도쿄 올림픽 남자 축구 예선전을 겸하고 있다. 상위 3개 팀이 2020년 도쿄행 티켓이 주어지는 데 일본이 3위 안에 들면 4위 팀 이 출전하게 된다.

 

베트남은 지금까지 올림픽에 나간 적이 없다. 이번 대회에서는 요르단, 아랍에미리트, 북한과 나란히 D조에 속해 있다.

 

베트남은 1월 10일 아랍에미리트(UAE), 1월 13일 요르단, 그리고 1월 16일 북한가 차례로 경기를 한다.

 

세 경기 모두 국영 TV 채널 VTV6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A조에서는 태국이 수요일 개막전에서 바레인을 5-0으로 완파했고 이라크와 호주는 이날 1-1로 비겼다.

 

경기는 1월 8일부터 26일까지 태국의 4개 장소에서 열리며 아시아  전역에서 16개 팀이 참가 했으며 4개 팀 4개조이다.

 

B조에는 카타르, 일본, 사우디아라비아, 시리아, C조는 챔피언 우즈베키스탄, 헤비급 한국, 중국, 이란이 속해 있다.

 



경제

더보기
본투글로벌센터, 월드뱅크 협력사업 시동… “한국 혁신기술 개도국으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유망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본투글로벌센터가 한국의 혁신기술들이 개발도상국에 전파될 수 있도록 힘을 쏟는다. 본투글로벌센터는 18~19일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월드뱅크그룹 한국혁신주간' 행사에 참가, 한국 창업생태계는 물론 혁신기술기업들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는 본투글로벌센터가 직접 월드뱅크로부터 초청을 받아 이뤄졌다. 본투글로벌센터는 월드뱅크와 지난 2019년 10월 판교에서 진행한 스타트업 간담회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양 기관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해오고 있다. 본투글로벌센터는 이날 디지털 개발 분과 워크숍에 참가해 활발한 민관 협력 기반의 한국 스타트업 생태계와 글로벌 진출을 위한 스타트업 지원 정책에 대해 발표했다. 혁신기술기업의 성장 및 역량강화 지원을 위해 추진한 다자개발은행와의 협력 사례도 공유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들의 발표와 기술시연도 이어졌다. 참가기업은 지에스아이엘, 하이리움산업, 럭스로보, 비주얼캠프 등이다. 이번 행사에서 혁신기술 주요 테마로 지정된 네트워크, 스마트시티, 교육, 그린에너지 등을 고려해 분야별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곳들이다. 지에스아이엘은 에너지

문화연예

더보기
‘트롯신이 떴다’ 1차 티저 영상 깜짝 공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SBS 신개념 트로트 예능 ‘트롯신이 떴다’의 1차 티저가 첫 공개됐다. SBS ‘트롯신이 떴다’는 예능 최초 ‘트로트의 세계 진출’을 시도하는 프로그램으로, 국내 최정상 트로트 가수들이 모여 해외에 K-트로트를 알리는 트로트신들의 세계 무대 도전기이다. 먼저, 24일 온라인으로 공개된 3분짜리 1차 티저 영상에는 1월 초 베트남에서 촬영한 트로트 신들의 화려한 면면을 구체적으로 소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아모르 파티’의 주인공 트로트 절대 강자 ‘김연자’, 주옥 같은 목소리를 가진 트로트 여왕 ‘주현미’는 물론, 트로트 여제 ‘장윤정’, 늦게 핀 트로트의 전설 ‘진성’, 트로트 황제 ‘설운도’까지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역대급 출연진이 베트남 현지에 도착한 모습이 생생하게 담겨있다. 특히, 출연진은 ‘트롯신이 떴다’ 전용 버스를 타고 가면서 많은 사람들 앞에서 ‘트로트 버스킹’을 한다는 사실에 깜짝 놀라는 모습을 선보여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여기에 ‘만능 막내’ 역할을 자처한 정용화와 붐 역시 트로트 전설들과 어떤 케미를 선사할지도 궁금증을 불러온다. 또한 트로트의 대부 ‘남진’은 “난 버스킹이라고 하길래 벗고 간다는 줄 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