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30 (화)

  • 흐림동두천 17.7℃
  • 흐림강릉 19.1℃
  • 서울 18.7℃
  • 대전 20.8℃
  • 흐림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2.0℃
  • 흐림광주 19.9℃
  • 흐림부산 20.4℃
  • 맑음고창 20.2℃
  • 흐림제주 20.9℃
  • 맑음강화 18.7℃
  • 맑음보은 20.5℃
  • 구름많음금산 20.4℃
  • 흐림강진군 21.0℃
  • 구름조금경주시 22.5℃
  • 구름조금거제 20.5℃
기상청 제공

베트남, 미국주도의 글로벌 공급망에 입지 강화는 가능한가?

미국이 중국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동반자 네트웍을 형성한다면 베트남은 글로벌 공급망에 자리 잡을 수 있다고 분석가들은 말했다.

베트남은 최근 '쿼드(Quad)' 국가인 호주, 인도, 일본, 미국 등에 초청돼 코비드-19 격퇴와 전후 경제 살리기에 관한 비공식 원격회의를 가졌다.

 

분석가들은 '쿼드 플러스'로 불려온 이 그룹에 베트남, 한국, 뉴질랜드를 추가함으로써 이 그룹이 글로벌 공급망에서 중국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려고 노력하고 있음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은 지난달 미국 정부가 이들 6개국과 함께 공급망 구조조정을 통해 "세계 경제를 앞으로 나아가게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미국 관리들은 세금 혜택과 보조금을 이용해 소싱(Sourcing)과 제조업을 중국 밖으로 옮기도록 기업들을 압박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제학자 윙옌 찌 히우는 동남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국가 중 하나인 베트남이 이 그룹에 선정될 이유가 있다고 말했다. 다른 전문가들은 베트남이 전염병을 억제하고 신속하고 과감한 대응 덕분에 베트남이 주목을 받게 되었다고 말했다.

 

풍득뚱 메콩개발연구소 소장은 다국적 기업들이 중국에 지나치게 의존해 제조를 하고 있다는 사실이 대유행으로 드러난 후 베트남이 이들의 대체지역으로 부상했다고 말했다.

 

그는 "베트남은 64%의 노동연령 인구와 인건비가 중국보다 낮다"면서 " 또 다른 요인은 베트남의 긴 해안선과 중국과 국경선이 맞대고 있어 이전에 도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미 많은 다국적 기업들에 의해 그들의 다음 투자처로 확인되었다. 보도에 따르면 애플, 구글, 마이크로소프트는 모두 올해 베트남에서 생산을 시작하거나 확대할 계획을 세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가들은 쿼드 플러스와 같은 그룹이 설립되면 베트남이 무역에서 더 많은 혜택을 볼 것이라고 말한다.

 

경제학자 팜찌란은 쿼드 플러스가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한 자유무역협정(FTA) 없이도 미국과의 무역관계를 더욱 진전시키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 투자가 급증할 것이며 또 다른 쿼드 회원국인 일본과 베트남과 자유무역협정(FTA)을 체결한 EU 투자자들도 많은 투자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트남은 지난 30년 동안 세계 공급망에서 더 나은 위치를 확립할 수 있는 기회를 많이 놓쳤으며, 이 시간이 지나면 더 이상 공간이 없을 수도 있기 때문에 같은 실수를 되풀이해서는 안 된다"고 그녀는 경고했다.

 

"이것은 베트남에 있어서 절호의 기회다."

 

전문가들은 또 베트남이 다른 아시아 국가들도 그렇게 하고 있기 때문에 빨리 움직일 필요가 있다고 경고했다.

인도네시아가 자바 공업지대로 이전하도록 미국 27개 기업을 설득했다고 알려졌다.

 

인도는 지난달 해외공관을 통해 미국 내 1000여 개 기업에 손을 내밀며 중국으로부터 이전을 노리는 제조업체에 인센티브를 제공했고 말레이시아와 태국도 다국적 기업에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다.

 

그녀는 베트남 정부가 베트남을 보다 호소력 있는 투자처로 만들기 위해 제도적 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투명하고 민주적인 정책은 베트남에서 사업을 하는 동안 "비공식적인 비용"에 대해 걱정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투자자들을 끌어들일 것이라고 그녀는 말했다.

 

그녀는 "베트남은 세금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것 외에도 외국인 투자자들이 무엇을 찾고있는지 정부가 무엇을 제공할 수 있는지 알기 위해 관계자들을 파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인프라에 대한 우려도 나온다. 부동산 서비스업체 CBRE 베트남의 타오 윙옌 선임 리스 매니저는 산업용지의 제한적인 공급과 도로와 항만 품질의 저하가 외국인 투자 유치를 가로막는 장벽이라고 말했다.

 

최근 CBRE 보고서에 따르면 인프라 용량 제약 등 수많은 난제가 남아 있기 때문에 베트남이 새로운 투자 물량을 흡수할 수 있을지에 대한 우려가 있다.

 

그는 증가하는 FDI 기업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민간부문이 인프라 개발에 더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허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VnExpress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랑의열매, 비영리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사업 성과 공유회 개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창립 이후 최초로 지원한 신생 ‘비영리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사업’의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비영리 스타트업: 공익활동을 통해 사회문제 해결에 도전하는 신생 비영리 단체 사랑의열매는 배분협력기관인 다음세대재단과 함께 공모를 통해 6개 비영리 스타트업 팀을 선정하고,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5월까지 6개월간 사업비, 사무공간, 사업관련 코칭과 자문 및 역량강화 교육 등을 지원해왔다. 지난 26일 서울 종로구 다음세대재단의 비영리 활동가를 위한 공간 ‘동락가’에서 진행된 성과 공유회에는 사랑의열매 김연순 사무총장과 다음세대재단 방대욱 대표, 비영리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사업에 참여한 6개 팀과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6개 팀은 농산어촌 청소년들에게 지역에서의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는 사회적 협동조합 ‘멘토리’, 여성의 삶에 대한 문화 콘텐츠 프로젝트를 제작하는 ‘더블유엔씨’, 시민사회 관련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행동 제안 및 캠페인을 진행하는 ‘오늘의행동’, 대학생·청년 중심 뉴스 콘텐츠를 제작하는 ‘대학알리’, 다양한 사회문제에 대한 당사자의 목소리를 담은 미디어 콘텐츠를 제작하는 ‘미디어눈

문화연예

더보기
편의점 샛별이, 흥행 신호탄, 전 채널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최고 10.1’ 돌파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편의점 샛별이’ 시청률 상승세를 이어가며, 흥행 신호탄을 쐈다. 지난 6월 27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4회는 수도권 가구 시청률 9.4%를 기록, 계속되는 상승세를 이어가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 토요 미니시리즈 전체 1위를 달성했다. 이는 tvN 케이블, JTBC 종편,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 동시간대 시청률 1위에 해당한다. 또한 2049 시청률은 4.1%를 나타냈으며, 분당 최고 시청률은 10.1%로 두 자릿수를 돌파했다. 생활밀착형 공간 편의점을 배경으로 하는 ‘편의점 샛별이’는 빵빵 터지는 코믹한 웃음뿐 아니라 가슴을 찡하게 만드는 따뜻한 감성까지 버무리는 마력을 발휘하며, 시청자들을 점점 끌어당기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정샛별(김유정 분)에 대한 오해를 푸는 최대현(지창욱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정샛별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최대현의 말, 행동들이 안방극장에 찡한 감동을 안겼다. 최대현은 정샛별이 여자친구인 유연주(한선화 분)에게 폭력을 휘둘렀다고 오해하고 있었다. 유연주는 “그렇게 불량한 애를 알바로 계속 쓸거냐”고 닦달했고, “너네 알바가 사람 패는 걸 봤다”는 친구 한달식(음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