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0 (수)

  • 구름많음동두천 3.0℃
  • 구름조금강릉 8.8℃
  • 구름조금서울 4.1℃
  • 맑음대전 5.4℃
  • 맑음대구 6.4℃
  • 구름조금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7.6℃
  • 구름조금부산 7.9℃
  • 구름조금고창 7.1℃
  • 구름많음제주 12.8℃
  • 구름많음강화 0.5℃
  • 맑음보은 2.0℃
  • 구름조금금산 2.9℃
  • 구름조금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5.4℃
  • 구름조금거제 4.2℃
기상청 제공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사건사고] 호치민 7군 힘람주택가 살인사건의 한국인 용의자 체포

경찰은 힘람 주택가 여행가방의 시신 살해에 직접 관련이 있는 한국인 정모씨의 신원을 확보했다.

URL복사

정모씨(35세)는 7군 푸미흥에 있는 아파트에 살고 있다. 그는 살해된 한국인 남자의 친구다. "수사기관은 정모씨가 범행을 저질렀을 가능성이 있는 증거를 많이 찾아냈다. 11월 28일 오전 경찰은 2군의 마스테리 타오디엔 아파트에서 용의자 정모씨를 체포했다"고 매체들이 보도했다.

 

*시체가 발견된 지역을 경찰이 봉쇄

 

정모씨는 호치민 중심에서 약 4km 떨어진 고급 주택가인 힘람주거지에  4층짜리 주택을 임대해 회사를 차렸다.  경찰은 정모씨가 피해자를 차로 데리고 자신의 집에서 놀다가 시신이 발견될 때까지 혼자 떠나는 모습이 담긴 여러 장의 사진을 입수했다.

 

어젯밤(27일) 정모씨가 뜻밖의 귀가를 알려와 집주인이 집을 확인하러 왔고 2층에서 악취가 나는 것을 알게 되었다. 2층 화장실에 분홍색 여행가방이 있었고, 바닥에는 핏자국이 있었다. 피해자의 시신은 나일론 가방에 싸여 분홍색 여행용 가방안에 있었다. 경찰은 현장에서 범인이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핸드톱 2개, 시너지 플라이어 1개를 입수했다. 경찰은 수사 과정에서 정모씨를 1호 용의자로 지목해 28일 오전 7군 경찰이 수색통지서를 발부했다. 

*한국인 남성의 시신은 나눠 분홍색 여행가방에 담겨져 있었다.

 

사고가 난 집은 윙팁탑 거리에서 몇 십 미터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다. 이곳은 빈짠 쭝손과 인접하고 1군에서는 약 4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호치민시의 고급 주택가다.

*경찰은 28일 오후까지 4층짜리 주택에서 현장 조사를 했다.

 

현재 경찰은 이 살인 사건에 대해 더 이상 아무것도 제공하지 않고 있다. 그러나 호치민시 경찰은 7군 경찰, 한국영사관 등과 공조해 수사를 확대하고 살인사건을 명확히 하고 있다.

-브앤익스프레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디앤에이모터스로 사명 바뀐 대림오토바이, 새로운 출발 알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대림오토바이가 디앤에이모터스 주식회사로 사명을 바꾸고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대림오토바이와 합병된 AJ바이크 역시 에이렌탈앤서비스 주식회사라는 새로운 사명으로 변경됐다. 새로운 사명은 회사 임직원들의 참여로 결정됐으며, 대림오토바이와 AJ바이크의 결합을 통해 새로운 DNA를 만들겠다는 의지와 렌탈서비스 회사로서의 정체성을 명확하게 하고자 하는 의미가 담겨있다. 새로운 사명에 따라 누구나 쉽게 접근하고 이용 가능한 이동수단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더 나은 삶과 지속 가능한 미래에 기여하는 기업이라는 기업의 존재 이유를 바탕으로 '고객의 일상과 이동의 가치를 연결하는 Mobility Innovator'라는 새로운 비전도 공개했다. 사명이 변경됐지만 기존에 사용하던 로고의 대림오토바이 CI와 BI는 당분간 계속 유지한다. 디앤에이모터스 주식회사의 홍성관 대표이사는 새로운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세 가지 전략과제를 꼽았는데 첫째, 모빌리티 시장을 선도하는 대한민국 No.1 위상을 확립해 품질과 서비스를 혁신하고, 둘째로 차별적 고객가치를 실현하는 모빌리티 생태계를 구현해 렌탈서비스를 확산시키고, 셋째, 친환경 이동 솔루션을 통한

문화연예

더보기
"TV는 사랑을 싣고" 실력파 작곡가 겸 가수 유재환, 의뢰인으로 출연 "-32kg 폭풍 감량"
  (굿모닝베트남미디어) 'TV는 사랑을 싣고' 의뢰인을 만난 김원희가 깜짝 놀란 이유는 무엇일까. 오는 20일 방송되는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대세 작곡가 겸 가수 유재환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유재환은 주현미, 소찬휘, 셀럽파이브 등 유명 가수들과 50여 곡 이상을 작업한 실력파 작곡가이자 가수이면서 해맑고 순수한 입담으로 다양한 예능을 섭렵하는 멀티 엔터테이너. 이날 오랫만에 유재환을 다시 만난 MC 김원희와 현주엽은 이전의 푸근한 인상과 달리 뚜렷한 이목구비와 날렵해진 턱선에 깜짝 놀랐다. 김원희는 '너무 잘 생겨서 믿기지가 않는다', 현주엽은 '알아보기가 힘들어졌다'라고 했을 정도. 고지혈증 등 성인병이 심해져 건강을 위해 다이어트를 했다는 유재환은 104kg에서 72kg으로 4개월간 총 32kg을 감량한 극과 극 비포 애프터 사진도 공개해 복권 당첨급의 놀라운 변화를 체감하게 만들었다. 한편, 초등학교 때 영화 배우보다 예뻤던 첫사랑을 찾는다는 유재환의 의뢰 내용에 김원희와 현주엽은 설레는 마음으로 졸업 앨범 속 여학생들을 유심히 살폈다. 하지만 유재환이 밝힌 첫사랑의 정체는 뜻밖에도 초등학교 6학년 때 담임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