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1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조금강릉 19.9℃
  • 구름많음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5.2℃
  • 구름조금울산 24.0℃
  • 구름많음광주 23.9℃
  • 구름많음부산 20.2℃
  • 흐림고창 23.3℃
  • 흐림제주 18.6℃
  • 구름조금강화 21.3℃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많음금산 22.3℃
  • 흐림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6.2℃
  • 구름많음거제 23.4℃
기상청 제공

기업

삼성 베트남 매출은 2021년 베트남 총생산(GDP)의 20%에 해당한다.

URL복사

2021년 삼성 베트남은 740억달러 이상의 매출을 올렸다. 베트남의 총생산은 약 3650억달러이다.

 

2021년 삼성 베트남의 매출은 2020년 대비 14% 증가한 742억달러, 수출액은 16% 증가한 655억달러에 이를 것이다. 최주호 삼성베트남 총괄이사는 "삼성은 베트남 정부의 지원을 받았기 때문에 코로나19로 인해 베트남에서 사업 전략을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통계청(GSO)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베트남의 총생산(GDP)은 약 3650억달러이다. 따라서 삼성베트남의 매출은 베트남 GDP의 20.3%에 해당한다.

 

베트남에서 생산되는 중요한 삼성 제품은 2021년 출시된 새로운 갤럭시 Z 폴드 3 및 갤럭시 Z 플립 3 폴더형 전화기가 있다.

 

삼성전자의 폴더블폰은 지난해 전 세계적으로 400만대 이상 판매돼 2020년보다 4배 늘었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미국 내 삼성전자 휴대폰 전체 시장 점유율에서 폴더블폰 판매량은 0.6%에서 2020년에 2021년에 12%로 늘었다. 

 

현재 전 세계 삼성 휴대폰 생산량의 50% 이상이 베트남에서 생산된다. 베트남 삼성 공장에서 생산된 스마트 모바일 제품은 전 세계 128개국에 수출되고 있다.

 

2021년 말까지 삼성 베트남의 총 투자 자본은 180억달러로 2020년 승인된 투자 자본 177억달러의 102%에 달한다.

 

삼성 베트남은 현재 박닌, 타이응우옌 및 호찌민시에 6개의 제조 공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하노이에 연구 개발 센터와 판매 법인을 운영하고 있다.

-GMK미디어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황금가면' 차예련, 현대판 신데렐라 유수연으로 변신!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배우 차예련이 '황금가면'을 통해 새로운 연기 변신에 나선다. KBS 2TV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은 그릇된 욕망과 탐욕이 빚어낸 비극으로, 세 여자의 광기 어린 싸움 속에서 해답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차예련은 극 중 현대판 신데렐라 유수연 캐릭터로 분한다. 유수연은 여리여리한 외면과 달리 강단 있고 굳센 단단한 내면을 지닌 인물이다. 재벌가의 며느리가 된 이후, 하루도 편한 나날을 보낸 적 없던 그녀는 뜻밖의 사건을 계기로 복수심에 불탄다고 해 유수연의 서사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차예련이 '황금가면'에 끌린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끈다. 그녀는 '시나리오를 읽어나가면서 '유수연'이라는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이 생겼고, 장르적으로도 도전해 보고 싶어서 '황금가면'을 선택하게 됐다. 또한 시댁과의 다양한 갈등 상황을 겸허히 받아들이며 살아왔던 인물이 복수에 불타기 시작하면서 점점 변해가는 모습이 매력적으로 다가왔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녀는 직접 연기하게 된 유수연 캐릭터에 대해 '유수연은 겉으로는 여려 보이나 속은 강단 있고 단단한 인물이다. 겉과 속이 달라 보이는 지점이 매력적이라 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