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26.2℃
  • 구름조금서울 30.8℃
  • 구름조금대전 31.3℃
  • 맑음대구 28.0℃
  • 맑음울산 24.8℃
  • 맑음광주 29.3℃
  • 구름조금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7.7℃
  • 맑음제주 30.1℃
  • 구름많음강화 27.9℃
  • 구름많음보은 29.3℃
  • 맑음금산 28.7℃
  • 맑음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5.9℃
  • 맑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환율] 베트남 중앙은행은 외화 매각의 빈도를 증가시킬 것이다

베트남중앙은행은 연준의 금리 인상이 외환시장에 부담을 준다는 맥락에서 외화 개입 매각 빈도를 늘리기로 했다.

▼베트남중앙은행(하노이)

 

외환 시장의 상황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 6월 20일 금융통화부 차장 팜찌꽝씨는 외환보유액이 1000억달러를 넘어서는 가운데, 시장을 안정시키기 위해 외화를 매각해 왔으며 앞으로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향후 중앙은행은 시장에 대한 외화 공급을 더 자주 보완할 수 있도록 외화 개입 매각 빈도를 늘릴 것"이라고 말했다.

 

외화를 매각함으로써 신용 기관 시스템이 국민의 외화 요구를 완전하고 신속하게 충족할 수 있는 조건을 만들 것이다.

 

중앙은행의 결정은 지난 6월 15일 미 연준이 기준금리를 0.75%포인트 인상한 상황에서 내려진 것으로, 이는 지난 28년 동안 가장 큰 폭의 인상이었다. 연준이 올해 상반기에 세 번째로 금리를 인상한 것은 가까운 장래에 긴축 통화 정책을 계속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움직임으로 인해 국제 USD가 크게 상승했으며(DXY 지수는 2022년 초 이후 약 10% 증가) 많은 대규모 개발도상국의 통화가 급격히 평가절하됐다. 이러한 현상은 외화수급의 균형과 국내시장의 심리에 악영향을 미쳐 환율과 외화시장의 안정에 압력을 가하였다.

 

다만 꽝 차장에 따르면 현재 달러/동 환율은 2021년 말 대비 약 2% 상승해 국내외 시장 상황과 발전에 적합하다. 국제시장이 크게 출렁했지만 국내 외화시장은 여전히 안정적으로 운영되고 있고 시장 유동성도 원활하다고 그는 평가했다. 경제의 외화 요구는 완전하고 신속하게 충족되며, 특히 에너지와 기본 상품 가격의 맥락에서 생산과 사업을 위한 필수 상품을 수입하는 외화에 대한 수요는 더욱 그러하다. 

 

금융통화부 차장은 2022년 초부터 중앙은행이 시장에 대한 외화공급을 보완하기 위해 적절한 형태로 개입성 외화를 매각했다고 덧붙였다. 중앙은행은 환율이 유연하게 움직일 수 있는 여지를 만들어 외부 충격을 흡수하고, 외환시장에 개입해 환율의 과도한 변동을 제한해 시장 안정과 거시경제 안정, 물가 통제에 기여하는 방향으로 환율을 통제하기로 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신한금융투자, 델리오와 디지털자산 비즈니스 업무협약 체결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신한금융투자가 디지털자산 핀테크 전문기업 델리오와 디지털자산 비즈니스 협력 강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델리오는 국내 디지털자산 예치 및 랜딩 플랫폼 운영사로, 최근 NFT 사업에도 진출해 마켓플레이스를 오픈한 블록체인 금융기술 기업이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 상품 및 서비스 공동 개발 △NFT 등 디지털자산 비즈니스 협업 △금융과 블록체인 기술 관련 생태계 조성 등의 업무를 진행한다. 디지털자산 시장의 제도권 진입에 대비해 투자자 신뢰 기반의 블록체인 프로토콜 경제 생태계를 만들어가겠다는 차원이다. 델리오 정상호 대표이사는 '디지털자산 글로벌 스탠다드가 정립된 현시점에서 국내에도 소비자들이 믿고 이용할 수 있는 디지털자산 상품 및 서비스가 지속해서 개발돼야 한다'며 '디지털자산 전문성을 보유한 델리오와 국내 금융투자업을 대표하는 신한금융투자의 금융 노하우를 바탕으로 소비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디지털자산 생태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한금융투자 김장우 디지털 그룹장은 '향후 제정될 디지털자산 기본법을 토대로 투자자 보호장치를 마련하고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제공하겠다'며 '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