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18.0℃
  • 맑음강릉 25.1℃
  • 맑음서울 20.4℃
  • 맑음대전 20.7℃
  • 맑음대구 19.7℃
  • 구름조금울산 19.6℃
  • 구름많음광주 20.3℃
  • 구름조금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18.9℃
  • 구름조금제주 19.2℃
  • 맑음강화 16.5℃
  • 맑음보은 18.0℃
  • 맑음금산 18.0℃
  • 구름많음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9.5℃
  • 구름조금거제 19.6℃
기상청 제공

이번 주부터 점점 더워질 것이다

 

북부지방은 더워진다. 서쪽 저기압 지역은 강하게 발달하는 경향이 있어 하노이에서는 3월 22~23일 최고 기온이 34도이며. 일부 북서쪽 지방은 35도로 덥다고 예보했다.

 

북부는 계절이 봄에서 여름으로 바뀌고 있어서 찬 공기는 약하다. 지난 며칠간 하노이의 기온은 밤과 아침에 안개가 끼면서 20~27도까지 오르내렸다. 사파(Lao Cai)와 같은 해발 1500m 이상의 고지대도 섭씨 14-22도를 기록했다.

 

국립수력기상예보센터에 따르면 3월 20일부터 서쪽의 저기압이 동쪽으로 강하게 발달하는 경향이 있고 북부는 맑은 날씨가 될 것이다. 기온은 매일 섭씨 1-2도씩 올라간다.

 

라이짜우성, 디엔비엔성, 호아빈성, 손라성, 라오까이성, 옌바이성을 포함한 북서부 지역은 올해 첫 폭염이 나타날 수 있으며 최고 기온은 35도이다. 특히 하노이에서는 이반 주 중반 34도까지 올라갔다가 일요일에는 19~22도까지 점차 낮아질 수 있다는 어큐웨더의 웹사이트의 전망이 나왔다.

 

중부지방은 3월 20일까지 28-32도의 기온을 유지할 것이다. 3월 21일부터 턴호아에서 투아티엔후에까지의 지방은 섭씨 35-37도로 가장 높은 더운 날씨를 보일 것이다. 이런 날씨는 3월 24일까지 계속될 것이다.

 

이번 주 남·중부 고원지대는 여전히 비가 적게 내리고, 동남부의 최고기온 35~36도, 서남부 1~2도 낮은 30~33도의 넓은 지역에서 폭염이 예상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3월 말부터 4월 상반기까지 북중부 지역의 평균 기온은 지난 수년간의 평균보다 0.5~1.5도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베트남

더보기
전기차가 아니라 중국이 세계에서 훨씬 앞서고 있는 산업
최근, 중국에서 세계에서 가장 큰 태양열 발전소는 연간 60억 킬로와트시 이상의 용량으로 공식적 가동에 들어갔다. 신장 자치구 북서부의 사막 지역에 위치한 이 시설은 대략 뉴욕시 크기의 200,000 에이커에 달한다. 중국의 전력망과 연결된 5GW 복합단지는 룩셈부르크나 파푸아뉴기니 크기의 국가의 전력 수요를 충족시킬만큼 강력하다. 중국은 이미 2023년까지 용량을 50% 이상 증가시키면서 태양 에너지 사용에서 세계를 선도하고 있다. 새로운 태양 에너지 농장은 닝샤 테네겔리와 골무드 우투메이렌 태양광 프로젝트(모두 중국)를 능가하여 세계에서 가장 큰 프로젝트가 되었다. 국제에너지기구(IEA)의 최근 보고서는 중국이 2022년 전 세계가 그랬던 것처럼 2023년에도 태양광 발전 용량을 온라인으로 전환할 정도로 재생에너지를 향한 중국의 노력이 특별하다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중국은 2028년까지 가동될 것으로 예상되는 신재생에너지 용량의 거의 60%를 차지한다. 재생에너지 3배라는 글로벌 목표를 달성하는 데 중국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중국은 2030년까지 전 세계적으로 필요한 신규 용량의 절반 이상을 설치할 것으로 예상된다. 예측 기간이 끝날 때까지 중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