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화)

  •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17.0℃
  • 맑음대전 18.2℃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5.9℃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17.3℃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19.5℃
  • 흐림강화 14.7℃
  • 맑음보은 16.7℃
  • 맑음금산 17.1℃
  • 맑음강진군 18.1℃
  • 구름조금경주시 16.2℃
  • 구름조금거제 17.6℃
기상청 제공

비지니스

주문 감소, 신용 부족으로 타격을 입은 비즈니스 분야: 설문 조사

주문 감소, 신용 및 관료주의에 대한 접근 부족이 기업이 직면한 장애물 중 하나이며 정부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는 설문 조사 결과가 나왔다.


민간 부문 개발 위원회와 브이앤익스프레스가 지난 4월 말 9560명의 기업 임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올해 남은 몇 달 동안 82% 이상의 기업이 규모 축소나 폐쇄할 계획이다.

 

71%는 5% 이상 인력 감축을 원하고 22%는 절반 감축을, 81%는 올해 경제 전망을 부정적으로 보고 있다.

 

 

그들은 그들이 직면한 4가지 가장 큰 문제는 주문 감소, 저금리 신용 대출에 대한 접근의 어려움, 관료주의, 그리고 "경제 활동으로 인해 범죄화될 위험"이라고 말했다.

 

그들은 정부가 2025년 말까지 부가가치세를 10%에서 8%로 낮추기를 원한다. 정부는 올해 기준금리를 인하하기 위해 15대  국회에서 국회의 승인을 구하고 있다.

 

그들은 또한 수출 기업에 대해 20%의 소득세율을 5-10%로 인하하고 특히 주요 제조 부문에 대해 신용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길 원한다.

 

기업에 대한 감사는 기껏해야 1년에 한 번 수행되어야 하며 더 이상의 세금 및 행정 부담이 부과되어서는 안 되며 비즈니스 관계가 범죄화되어서는 안 된다고 그들은 말했다.

 

그들은 정부가 기존 시장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기 위해 더 많은 국가와 무역 협정을 협상하기를 원한다. 올해 들어 매달 평균 1만9200여 개의 사업장이 영업을 중단했고, 1만9700여 개가 법인화되거나 영업을 재개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