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화)

  • 구름조금동두천 10.1℃
  • 맑음강릉 17.2℃
  • 맑음서울 13.0℃
  • 맑음대전 10.9℃
  • 맑음대구 11.2℃
  • 맑음울산 13.4℃
  • 맑음광주 11.8℃
  • 맑음부산 16.6℃
  • 맑음고창 8.8℃
  • 맑음제주 14.8℃
  • 구름많음강화 12.0℃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8.1℃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베트남

더보기

“가족·지인 사칭 ‘메신저피싱’ 주의하세요”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방송통신위원회,금융위원회,경찰청,금융감독원은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매체 이용 증가로 메신저피싱 사기가 급증하고 있어 이로 인한 피해도 클 것으로 보인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최근 몇 년간 보이스피싱 관련사기 피해는 전반적으로 감소하는 추세이나 신종 범죄수법인 메신저피싱으로 인한 피해는 오히려 매년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 메신저피싱 피해액은 전년대비 165.7%(618억 원) 급증한 991억 원으로 보이스피싱 피해 유형 중 58.9%를 차지하고 있다. 이에 방통위는 이동통신사업자,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와 협력해 13일부터 이동통신 3사 명의로 가입자에게 메신저피싱 주의 안내 문자메시지를 순차적으로 발송한다. 알뜰폰 가입자에게는 요금고지서로 피해예방 정보를 안내한다. 메신저피싱은 가족, 지인을 사칭한 범죄자가 피해자에게 휴대폰 파손 등 불가피한 상황을 알리며 악성링크에 연결하도록 유도한 후 개인정보를 탈취해 자금을 편취하는 사기수법이다. 방통위는 ▲실제 가족,지인이 맞는지 반드시 직접 전화통화로 확인 ▲긴급한 상황을 연출하더라도 전화로 확인 전에는 절대 송금 금지 ▲가족,지인 본인이 아닌 타인의 계좌로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