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09 (월)

  • 구름조금동두천 9.9℃
  • 맑음강릉 12.9℃
  • 흐림서울 8.2℃
  • 맑음대전 12.2℃
  • 맑음대구 12.2℃
  • 맑음울산 12.3℃
  • 맑음광주 13.4℃
  • 맑음부산 14.9℃
  • 맑음고창 12.4℃
  • 맑음제주 13.5℃
  • 흐림강화 8.4℃
  • 맑음보은 10.5℃
  • 맑음금산 11.0℃
  • 맑음강진군 13.6℃
  • 맑음경주시 11.9℃
  • 맑음거제 12.5℃
기상청 제공

[날씨] 제9호 태풍 '몰라베' 큰 피해 예상,120만 명 이상 대피

몰라베가 빠르게 시속 135km 강풍으로 빠르게 이동중이며, 7개 중부 지방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며 120만 명 이상이 대피할 수 있다.

URL복사

마이 반 키엠 국립수리예상센터(NCHMF)장은 10월 26일 오전 7시, 몰라베 태풍이 남중국해로 진입해 올해 제9호, 10월에는 제4호 태풍이 되어 시속 135km, 레벨 12로 가장 강한 태풍이라고 전했다.

*몰라브 폭풍 경로 및 충격 영역 예측

 

그는 "일본 기상 전문가들은 꽝남성과 꽝응애, 빈딘 등을 중심으로 남중국해 전역에 강한  영향력을 미치며 꽝남성, 꽝아이, 빈딘성을 중심으로 빠르게 움직있다"고 말했다. 일본 관측소와 미 해군 관측소는 남중국해의 14단계까지 태풍이었지만 지금은 두 단계 아래로 내려갔다고 밝혔다.

 

키엠에 의하면, 태풍은 서쪽을 항하며 찬 공기의 영향을 받지 않기 때문에 태풍 사우델처럼 강도를 낮아지지 않을 것이라고 한다. 태풍의 영향 범위는 북쪽에서 남중부로 광범위한 지역이며, 중부 지방은 홍수로 인한 장기간 피해를 입었기 때문에 몰라베 태풍이 매우 큰 피해를 입힐 수 있다.

 

그는 "이번 폭풍은 8~9급 강풍을 동반하며 센트럴 고원에까지 도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내일 오후부터 남응애안부터 푸옌까지 해안 지역은 천둥번개와 강풍의 영향을 받기 시작한다. 몰라베 폭풍대는남부 응애안성에서 푸옌까지 폭우를 몰고 올 것이며, 200~400mm의 비가 내릴 것이다. 특히 응애안, 하띤, 꽝빈 등의 지방은 10월 31일까지 비가 내릴 수 있으며, 총 강수량은 500~700mm이다. 중부 강의 홍수는 경보 2단계~경보 3단계까지 올라갈 것이다. 홍수와 산사태의 위험성이 높다.

 

28일 오전까지는 빈딘과 꽝아이 해안에서 200㎞가량 떨어진 곳에 도달 할 것이며, 13급 강풍과 15급 강풍이 불 것으로 예보됐다. 바다에서는 8~10m의 높은 파도가 해안에서는 5~7m파도가 일 것이다.

 

쩐 꽝 호아이 자연방재통제국장은 대응 시나리오대로라면 하띤, 꽝빈, 꽝찌, 투아티엔후에, 꽝남, 꽝아이, 빈딘의 7개 성 1백만명 이상 대피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총 6만5000여 척의 배를 보유한 지방 해역에서는 현재 당국이 4만5000여 척에 통보했다. 이 지역은 양식장이 17만9000개로 1만4000헥타르가 넘는다. 하띤에서 푸옌에 이르는 수력발전 저수지 및 관개 저수지들이 홍수를 방지하기 위해 방류를 시작했다. 그는 "이 폭풍은 너무 크다"면서 "내일 밤 이 지역 주민들은 배의 집계를 마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도안 타이 득 전국자연재해대책위원회 사무처장은 국방부가 36만8000명 이상 동원했으며, 3000명 이상 폭풍대응 구조대를 구성했다고 했다.

응우옌 쑤언 푹 총리는 26일 오전 몰라베 폭풍에 대응하기 위한 지방과의 온라인 회의에서 "중부 지역을 중심으로 폭풍과 홍수가 발생할 상황"이라며 "예보대로 12단계 바람, 비와 홍수는 폭풍이 지나간 후 큰 피해를 줄 것"이라고 말했다. 지방당국은 방심해서는 안 되며, 준비를 철저히 해 피해를 최소화할 것을 당부했다.

 

총리는 지방당국은 홍수와 폭풍에 대처하는 데 중점을 두기 위해 중요한 회의 외에는 회의를 조직하지 말라고 지시했다. -브앤익스프레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기술 창업 기업 위한 ‘2020 지역 소셜벤처 전환 워크숍’ 성황리 개최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는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지난 11월 5일 세종창업키움센터에서 '2020 지역 소셜벤처 전환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대전과 세종 지역의 기술 기반의 창업 기업들을 대상으로 최근 대두되는 사회적 가치와 기술 혁신성을 가지는 소셜벤처의 전환 및 발굴을 목적으로 진행됐다. 이날 발표에는 지역 성공적인 소셜벤처 상장사인 힘스인터내셔널 최경선 前 대표가 '소셜벤처 성공 사례' 특강을 진행했으며 기술 기반 소셜벤처 사례 발표로 알지티 정호정 대표, 소셜메이커 사례 발표로 공생 민노아 대표의 사례 발표가 진행됐다. 발표자 3인이 패널로 참석한 '소셜벤처 톡톡-소셜벤처와 함께하는 토크콘서트'는 소셜벤처 전환을 꿈꾸는 다수의 창업 기업이 참석한 가운데 질의응답 형식으로 진행되었다. 또한 소셜벤처가 함께하는 Activity 네트워킹, 분야별 전문가와 함께하는 1:1 소셜벤처 전환 멘토링이 실시됐다. 이 행사는 오프라인 진행과 동시에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되었으며 오프라인 참석자에게는 손소독제 제공과 모든 참석자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등의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준수하여 진행됐다.

문화연예

더보기
"도도솔솔라라솔" ‘꿀잼+공감’ 무한 상승시키는 ‘에필로그’ 맛집
  (굿모닝베트남미디어) '도도솔솔라라솔'이 설렘과 반전을 안기는 에필로그로 재미를 배가시키고 있다. KBS 2TV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은 구라라(고아라 분)와 선우준(이재욱 분)의 웃긴데 설레는 '저세상 로코'를 유쾌하게 펼쳐내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여기에, 두 사람의 로맨스에 얽힌 비하인드와 숨겨진 인연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에필로그는 공감과 몰입도를 끌어올리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못다 한 이야기, 혹은 감춰져 있던 비밀들이 방송 말미 풀어지면서 설렘과 반전, 긴장감까지 선사하고 있는 것. 로맨스 시작과 동시에 애틋한 이별을 맞게 된 숨겨진 사연도 에필로그를 통해 공개돼 흥미를 더했다. 이에 예측불가한 2막에 돌입한 '도도솔솔라라솔'의 과몰입 유발 에필로그를 짚어봤다. 1. 고아라X이재욱, 설레는 진심부터 이별 뒷이야기까지 4회에서는 구라라를 향한 선우준의 마음을 확인시켜준 '우산' 비하인드가 공개돼 설렘을 안겼다. 비 내리는 날, 구라라를 바래다주기 위해 두 개의 우산 중 하나만을 챙기는 선우준의 귀여운 모습이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 것. 더욱이 두 사람 사이 관계 변화를 예고한 애틋한 '가지마 포옹' 엔딩 이후 공개된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