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7℃
  • 맑음강릉 30.9℃
  • 연무서울 28.0℃
  • 맑음대전 29.4℃
  • 맑음대구 31.6℃
  • 맑음울산 32.4℃
  • 구름많음광주 29.4℃
  • 구름조금부산 28.3℃
  • 흐림고창 29.4℃
  • 맑음제주 29.1℃
  • 구름많음강화 25.6℃
  • 구름조금보은 27.9℃
  • 맑음금산 30.3℃
  • 구름많음강진군 30.0℃
  • 맑음경주시 32.9℃
  • 맑음거제 29.7℃
기상청 제공

비지니스

LNG 화력 기준가격 kWh당 10.56센트로 승인

베트남 산업통상부는 복합사이클가스터빈(CCGT) 화력발전소의 LNG 화력발전 기준가격을 kWh당 10.56센트에 해당하는 0~2,590.85 동으로 승인했다.

 

산업부는 월요일 발표한 결정문에서 부가가치세(VAT)가 포함되지 않은 수치이며, 2,590.85동이 상한선임을 분명히 했다. 이 수치를 바탕으로 국영 전력회사인 베트남 전력(EVN)과 발전소는 전력 가격을 위해 추가 협상을 벌일 것이라고 산업통상부는 강조했다.

 


이 밖에도 산업부는 발전소 원시 출력 158만kWh, 85% 용량 열 손실량 kWh당 6,330.2 BTU, LNG 가격 백만 BTU당 12.98달러 등 2024년 계산 세부 사항을 언급했다.

 

이에 따라 가격은 처음 200kWh 사용량에 대해 kWh당 1,806~2,167동, 200kWh를 초과하는 사용량의 경우 kWh당 2,729~3,151동으로 EVN의 소매 전기 가격보다 높다.  또한 2019년 6월부터 7.09센트로 인하된 태양광 발전의 kWh당 9.35센트인 FiT(우대공급관세)보다 높으며, 풍력의 경우 FiT는 kWh당 8.5센트이다.

 

베트남에는 현재 운영 중인 LNG-전력 프로젝트가 없다. 베트남 최초의 연짝 3호기와 연짝 4호기는 남부 동나이성에서 건설 중이다. 한편, 남부 바리아붕따우성에 위치한 푸미3 가스화력발전소는 지난 4월 발전용 LNG 연료로 전환했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