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32.2℃
  • 흐림서울 27.6℃
  • 맑음대전 30.7℃
  • 구름많음대구 32.0℃
  • 구름많음울산 28.7℃
  • 구름많음광주 29.9℃
  • 흐림부산 24.1℃
  • 맑음고창 28.9℃
  • 구름조금제주 32.4℃
  • 구름조금강화 25.5℃
  • 구름조금보은 29.1℃
  • 구름조금금산 30.3℃
  • 구름많음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1.0℃
  • 구름많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부동산

부동산, 중국 경제를 위협한다

▼중국 상해

 

전 세계가 봉쇄령에만 집중할 때 부동산 시장의 급락은 중국에 더 큰 피해를 줄 수 있다.

 

중국의 주택 및 아파트 판매를 추적하는 지수는 11개월 연속 하락했다. 이는 1990년대 중국이 부동산 시장을 개혁한 이후 기록적인 수치다.

 

건설 및 주택 사업에서 발생하는 서비스 및 상품에 대한 수요는 중국 GDP의 거의 20%를 차지한다. 따라서 올해 성장이 둔화될 수 있다.

 

노무라 홀딩스(Nomura Holdings)의 루팅(Lu Ting) 중국 이코노미스트는 "이것은 역사상 최악의 부동산 폭락"이라고 말했다. 이 하락세는 2008년과 2014년보다 훨씬 더 길다.

 

이는 중국 정부가 주택담보대출을 늦추고 부동산 회사의 신용을 압박해 가격 거품을 억제하고 금융 리스크를 줄이는 정책을 내놓으면서 지난해부터 시작됐다. 지방정부가 성장지원 정책을 완화하면서 올해 국내 주택 매매 속도는 한때 소폭 개선될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지난 3월부터 상하이를 비롯한 수십 개 도시의 봉쇄령 때문에 올해 감축 규모는 2021년보다 더 커질 수 있다.

 

상당수 주요 도시가 주택 구입 규제를 완화하고 중국 중앙은행도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내렸지만 5월 주요 도시의 주택 매매는 여전히 1년 전에 비해 40% 이상 감소했다. 그 이유는 봉쇄로 인해 사업체들이 문을 닫아야 하고 실업자들의 수가 증가하기 때문이다.

 

ING 그룹의 중국 경제학자 아이리스 팡은 "수요가 성장하려면 고용시장이 개선돼야 한다"고 말했다. "앞으로 폐쇄될 가능성에 크게 좌우됩니다." 그녀는 2023년 전에는 시장이 회복되기 힘들 것이라고 믿는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주택시장에 대해 강경한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부동산을 촉매로 삼았던 이전 경기 침체기와는 다른 모습이다. 4월 회의에서 중국 관리들은 "주택은 투기를 위한 것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골드만삭스는 부동산 시장이 올해 중국의 성장률을 1.4% 더 떨어뜨릴 것으로 추산했다. 이것은 중국 당국의 목표인 올해 GDP 성장률 5.5%를 멀어 보이게 할 것이다. 일부 경제학자들은 심지어 3%도 이미 어렵다고 생각한다.

 

중국 금융당국은 부동산 회사의 부도가 업계 전반에 위기를 촉발하지 않도록 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현재 2014년 금융위기 이후 수준을 훨씬 웃돌고 있다. 컨설팅 회사의 이코노미스트인 첸롱은 "중국 당국은 상황이 다시 통제 불능 상태가 되더라도 비난받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건설과 주택 매매가 크게 떨어졌지만 공급 부족으로 가격은 전과 같이 떨어지지 않았다. 이것은 지도자들에게 국민을 불만스럽게 하지 않으면서 엄격한 정책을 유지할 수 있는 더 많은 여지를 준다. 중국 부의 대부분은 부동산이다.

 

기브칼 드래고노믹스의 이코노미스트인 로잘리아 야오는 올해 이곳의 주택 판매가 작년에 비해 10% 이상 감소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그녀는 시장이 지난 2년 동안의 수준으로 결코 회복되지 않을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철강과 다른 건축 자재들의 소비는 제자리걸음을 하고 있고 감소 추세에 있다."라고 그녀가 설명했다.

 

그리고 베이징이 건설 열풍을 일으키고 싶어도, 그렇게 할 수 있는 배경이 없다. 중국의 도시화는 느려졌다. 도시와 도시의 인구 증가율은 1996년 이후 처음으로 1% 아래로 떨어졌다. 광둥성과 같은 더 발전된 성에서는 인구의 약 75%가 도시 지역에 살고 있으며, 대략 83%인 미국과 비슷한 수준이다.

 

주택 투자는 현재 중국 GDP의 약 11%를 차지한다. 로비 연구소(호주)의 연구에 따르면 이 비율은 2030년까지 7%로 떨어질 것이다. 그러나 인프라 및 공장 건설과 같은 다른 유형의 투자는 이 간격을 채울 만큼 빠르게 성장하지 않을 것이다. 

 

로비는 중국이 부동산 경기 침체로 인한 금융 위기를 피하더라도 10년 안에 GDP 성장률이 약 4%로 떨어질 것이라고 생각한다. 로비의 로랜드 라자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투자 감소는 미국과의 경제적 경쟁에서 중국을 더욱 어렵게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블룸버그


베트남

더보기
항공 요금, 여름 성수기와 연료 가격 상승으로 매시간 인상
코로나19 이후 국내 항공이 점차 회복되면서 여름 성수기 여행 수요가 급증하면서 항공권 가격이 시시각각으로 상승하고 있다. 여름방학을 한 달 앞두고 가족들의 항공권 예약을 선택한 2구역 한 씨(호찌민시)는 몇 번의 클릭만으로 매표원이 지속적으로 새로운 가격을 제시하자 충격을 금할 수 없었다. 그녀는 7월 26일부터 7월 29일까지 호찌민 -푸꾸옥-호찌민 노선의 베트남 항공 티켓을 예약했다. "처음에는 에이전트가 성인 3명, 어린이 1명에 1100만 동 이상의 가격을 제시했지만, 불과 10분만에 1200만동의 가격을 새로 책정했고 오후에는 가격이 1300만동 이상까지 올랐다"고 했다.그녀는 가족이 선택한 날짜가 주말이 아니라서 놀랐지만, 여전히 티켓 가격이 높았다고 말했다. 다낭에 사는 호아 씨도 마찬가지로 조부모님을 찾아갈 호찌민 여행을 준비하기 위해 지난 며칠간 저렴한 항공권을 꾸준히 보고 있지만, "계속 요금이 올라간다"고 말했다. 그는 "비엣젯항공에서 항공권을 구입하기로 했는데 7월 1일 다낭에서 호찌민으로 가는 노선의 가격이 모녀 최대 230만동였다. 두 달 전, 수화물을 포함한 가격이 70만동이었지만 지금은 인상되었다고 말했다. 국내 여행경로가 가장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임수향-성훈-신동욱-홍은희-홍지윤-김수로가 밝힌 종영 소감 "굿바이 우.오"
  (굿모닝베트남미디어) '우리는 오늘부터'의 임수향, 성훈, 신동욱, 홍은희, 홍지윤, 김수로가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 인사를 남겼다. 지난 21일 종영한 SBS 월화드라마 '우리는 오늘부터'는 혼전순결을 지켜오던 오우리(임수향 분)가 뜻밖의 사고로 코스메틱 그룹 대표 라파엘(성훈 분)의 아이를 갖게 되면서 벌어지게 되는 로맨틱 코미디 소동극이다. 임수향, 성훈, 신동욱의 아찔한 삼각 로맨스부터 각 캐릭터들의 다채로운 사연들은 안방극장에 신선함과 유쾌한 웃음을 안기며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의 시선을 붙들었다. 최종회에서는 오우리는 라파엘의 아이를 출산한 뒤 이강재(신동욱 분)와 결혼식을 올렸다. 라파엘은 결혼식 사회를 보며 두 사람의 사랑을 축복했다. 또한 최성일(김수로 분)의 프러포즈를 받아들인 오은란(홍은희 분)은 오우리의 동생을 임신하며 인생 2막을 시작해 행복한 결말을 선사했다. 이에 '우리는 오늘부터' 배우들이 드라마를 향한 애정 가득한 종영 소감을 남겨 눈길을 끈다. 임수향은 극 중 예기치 못한 사고로 라파엘의 아이를 임신하며 파란만장한 삶을 살아가는 오우리 캐릭터를 섬세한 연기력으로 표현했다. 그녀는 ''우리는 오늘부터'는 스스로에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