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7 (월)

  • 흐림동두천 18.7℃
  • 흐림강릉 19.0℃
  • 흐림서울 21.2℃
  • 흐림대전 21.2℃
  • 맑음대구 20.2℃
  • 흐림울산 19.4℃
  • 맑음광주 22.9℃
  • 흐림부산 20.4℃
  • 맑음고창 21.7℃
  • 구름많음제주 23.3℃
  • 구름많음강화 19.7℃
  • 흐림보은 19.4℃
  • 구름조금금산 19.9℃
  • 맑음강진군 22.3℃
  • 구름조금경주시 17.6℃
  • 구름많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해저 케이블 장애로 베트남의 인터넷 속도가 느려지고 있다.

URL복사

베트남에서는 두 개의 국제 해저 인터넷 케이블이 유지보수 중이거나 다른 장애를 겪고 있기 때문에 인터넷 연결 속도가 느려질 수 있다.


"아시아 태평양 게이트웨이(APG) 케이블은 6월 6일부터 유지 보수 중에 있으며 이 작업이 언제 완료될지는 확실하지 않다"고 익명을 요구한 인터넷 서비스 공급자(ISP) 대표가 말했다.

 

"유지관리 작업은 APG를 통한 인터넷 연결에 영향을 미칠 수 있지만 그 영향은 크지 않을 것이며 계산 내에 있다"고 대표는 말했다.

 

한편,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케이블은 5월 26일 문제에 직면했다. 케이블 관리부는 케이블 부분 중 한 부분의 광섬유 파손으로 인해 문제가 발생했을 수 있다고 말했다.

 

베트남의 많은 인터넷 사용자들은 최근 특정 시간에 느린 속도를 보고했고, 몇몇 ISP의 고객 서비스 웹사이트들은 페이스북이나 구글과 같은 국제 웹사이트에 접속할 때 그들의 사용자들이 문제가 있다는 피드백을 보았다.

 

일부 ISP 대표들은 정상적인 인터넷 속도를 유지하기 위해 인터넷 연결이 다른 케이블로 다시 연결되었다고 말했다.

 

APG 케이블은 태평양 해저 1만400km로 일본과 홍콩, 중국 본토,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한국, 대만, 태국, 베트남을 연결한다.

 

AAE-1은 동남아시아에서 이집트를 거쳐 유럽까지 2만5000km의 해저 통신 케이블 시스템이다.

-VN익스프레스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
'홍천기' 김유정, 삼신할망 문숙과 신비롭고도 묘한 만남 ‘궁금증UP’
  (굿모닝베트남미디어) '홍천기' 김유정과 삼신할망 문숙의 신비한 만남이 또 한번 이뤄진다. 연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중인 SBS 월화드라마 '홍천기'는 신령한 화공 홍천기(김유정 분)와 붉은 눈의 남자 하람(안효섭 분)이 그리는 한 폭의 판타지 로맨스 사극이다. 그리고 이러한 두 사람의 인연을 이어주는 신의 존재는 극을 더욱 신비롭게 만들며 시청자들을 빠져들게 하고 있다. 바로 삼신할망(문숙 분)이다. 삼신할망은 홍천기와 하람을 운명의 짝으로 점지한 신이다. 맹아로 태어나 죽을 위기에 처한 홍천기를 구해주고, 하람의 몸에 마왕을 잠시 봉인한 이가 바로 삼신할망이다. 삼신할망은 등장할 때마다 홍천기와 하람 주변에 신묘한 일들을 불러일으켜, 두 사람의 인연을 붉은 실로 잇는데 톡톡한 역할을 했다. 이런 가운데 27일 방송되는 '홍천기' 7회에서는 홍천기와 삼신할망의 만남이 예고돼 관심을 집중시킨다. 사진 속 홍천기는 삼신할망의 등장에 깜짝 놀란 채 손에 쥔 그림을 사수하고 있다. 삼신할망은 두 눈에 장난기를 가득 담은 채 홍천기의 그림을 계속해 달라고 요청하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유발한다. 앞서 삼신할망은 홍천기에게 의미심장한 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