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9 (월)

  • 흐림동두천 24.9℃
  • 흐림강릉 27.5℃
  • 흐림서울 25.3℃
  • 흐림대전 26.1℃
  • 구름많음대구 26.8℃
  • 흐림울산 25.7℃
  • 구름많음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26.5℃
  • 구름조금고창 25.0℃
  • 구름조금제주 27.7℃
  • 흐림강화 24.3℃
  • 흐림보은 23.4℃
  • 흐림금산 24.5℃
  • 구름조금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5.7℃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건강과학

[코비드-19 백신] 베트남, 1회 복용량 코로나19 백신 연구 및 생산

URL복사

6월 12일 오후 보건부는 높은 보호와 함께 단 1회 복용량의 미국 기술을 필요로 하는 코로나19 백신을 이전하고 생산하기 위해 연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보건부에 따르면 빈그룹은 현재 mRNA 기술에 따른 백신 생산 기술 이전 조건에 대해 미국 제조업체와 협의하고 협상했다. 이 백신은 현재 1, 2단계 임상실험을 마쳤으며, 5mg의 단 한 번의 주사만 필요로 하며, 높은 보호 온도인 섭씨 2~8도의 저장 온도이다.

빈그룹이 제조사의 기술 표준에 따라 투자한 공장은 연간 1억~2억도스 규모로 2021년 4분기 또는 2022년 1분기부터 생산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빈그룹이 협상 중인 미국 제조업체 이름은 1회용 백신을 위한 기술을 이전하는 것이다.

 

현재 대부분의 코로나19 백신은 2회 복용량을 가지고 있다.

 

보건부에 따르면 바비오텍(Vabiotech)도 곧 백신 생산기술 이전을 받기 위해 일본 파트너와 협의 중이다. 바비오텍은 러시아 연방의 직접투자기금과 반제품의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 7월부터 월 500만도스 규모이다. 이번 협약은 연간 1억도스 규모의 기술 생산·이전을 추진하기로 했다.

 

보건부 과학기술교육부 대변인은 베트남에서 코로나19 전염병이 발생한 이후 보건부는 전 세계에서 백신 공급원을 찾기 위해 노력해왔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보건부는 국내 백신 연구·개발·생산부서에 '베트남산' 백신의 연구·개발·임상실험을 적극적으로 급히 배치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해외 백신 생산 기술 이전 협력을 확대해 베트남에 대한 적극적인 질병 예방 백신을 신속하게 확보하는 것이다.

 

지금까지, 베트남은 코로나19 백신을 연구하고 개발하는 두 개의 제조업체가 있다. 나노젠제약생명공학공동주식회사의 나노코박스 백신이 6월 11일 임상 3상을 승인받았다. 3상 시험의 목적은 백신의 안전성, 면역 반응 및 보호 효능을 평가하는 것이다.

 

3상 시험을 받는 기관은 군 의료 아카데미와 호찌민시의 파스퇴르 연구소이다. 배치 장소는 군 의료원, 흥옌성, 호찌민시 파스퇴르 연구소, 롱안과 띠엔장 2개 성, 다수의 해당 부대가 연구를 시행하는 지방 규정에 따라 배치된다. 약 1만3000명의 18세 이상 시험 자원봉사자가 참여한다.

 

나노젠은 연간 약 2000만~3000만도스를 생산할 것으로 예상돼 투자 시 용량을 늘릴 수 있다.

 

또 다른 코비드-19 백신은 나짱 백신 생물학 연구소(IVAC)의 코비박이다. 임상 1단계를 마치고 임상 2단계를 준비중에 있다. 이박은 연간 약 600만도스를 생산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투자 시 용량을 증가시킬 수 있다.

 

베트남 보건부는 러시아의 아스트라제네카, 화이자, 모더나, 코박스 메커니즘 등 2021년 1억2000만도스 이상의 코로나-19 백신 협상에 성공했다. 그 중 코박스는 3890만도스는 무료로 후원한다. 베트남은 약 250만도스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받았다. 베트남은 이와 함께 아스트라제네카에 직접 3000만도스를 주문해 40만도스 이상을 공급받았다. 베트남은 러시아의 스푸트니크 V 백신도 2021년 2000만도스 구매에 합의했지만 공급 시기는 알 수 없다.

 

주엘리그 제약사(Zuellig Pharma)는 지난 5월 베트남에 모더나 백신 500만도스 공급 허가를 받았다. 호찌민시는 이 백신을 사겠다고 요청했다. 하지만, 이 백신은 아직 베트남으로 들어오지 않았다.

 

오늘 보건부는 코비드-19 예방이 시급하다는 이유로 화이자 백신을 조건부 승인했다. 베트남은 지금까지 아스트라제네카(영국), 스푸트니크 Ⅴ(러시아), 시노팜(중국)등 3개의 코로나 19 백신을 긴급 승인했다.

-VN익스프레스

◆관련기사: https://www.goodmorningvietnam.co.kr/news/article.html?no=41877

https://www.goodmorningvietnam.co.kr/news/article.html?no=41769

https://www.goodmorningvietnam.co.kr/news/article.html?no=41736

 


베트남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연예

더보기